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도레미마켓’ 나르샤, MC 붐에게 “질척거리지 마세요”라고 말한 이유는?
알림

‘도레미마켓’ 나르샤, MC 붐에게 “질척거리지 마세요”라고 말한 이유는?

입력
2019.11.23 15:40
0 0
나르샤가 걸크러쉬 매력을 뽐낸다. tvN 제공
나르샤가 걸크러쉬 매력을 뽐낸다. tvN 제공

브라운 아이드 걸스 미료와 나르샤가 입담을 뽐낸다.

23일 오후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는 브라운 아이드 걸스의 미료와 나르샤가 출연해 풍성한 즐거움을 전한다.

이날 스튜디오를 찾은 미료와 나르샤는 데뷔 14년 차 아이돌답게 등장부터 남다른 입담을 뽐내 이목을 모았다.

MC 붐이 나르샤를 소개하던 중 “오늘 ‘놀토’를 위해 쇼트커트를 한 건가요, 카리스마를 위한 건가요”라면서 헤어스타일에 유독 관심을 보이자 나르샤는 “질척거리지 마세요”라며 걸크러시 매력을 드러내는가 하면, 최근 구연동화에 빠졌다는 미료는 애교 만점 출연 소감을 전해 웃음을 안겼다.

받아쓰기에 앞서 “오늘 확실히 보여주겠다”며 자신감을 드러낸 나르샤는 1라운드가 시작되자 의외의 허당미를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멤버들이 노래에 맞춰 춤을 추는 동안 “어디에서 어디까지 적는 건 줄 모르겠다”며 1절 가사를 모두 받아쓰더니 정작 맞혀야 할 부분은 빈칸으로 놔둬 멤버들의 놀림을 받은 것. 이후로도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과 반대되는 기상천외한 아이디어들을 제시해 스튜디오를 배꼽 잡게 했다.

미료 역시 엉뚱 면모로 재미를 더했다. 일목요연하게 가사를 정리해 ‘놀토’ 공식 서기 혜리의 자리를 위협했으나, “다 듣고 적은 것이냐”는 멤버들의 질문에 “맥락상 유추해 본 거다”라고 고백해 포복절도를 선사했다.

또한 2라운드 노래를 들은 뒤 “많이 들렸다”며 뿌듯해한 것도 잠시, 원샷을 받은 혜리와 제작진의 관계에 의혹을 제기하며 "혜리에게 정답 알려준 것 아니냐"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옆자리 멤버의 받아쓰기 판을 보고 훈계를 이어가 붐으로부터 “독특한 캐릭터 두 분이 나오셨다”는 농담을 듣기도 했다.

한편, 이날 간식 게임에는 ‘원곡자를 찾아라’ 퀴즈가 출제됐다. 신동엽과 문세윤이 “이 게임만큼은 우리가 혜리급이다. 멤버들을 배려하겠다”며 훈훈함을 드러낸 가운데, 이어지는 오답 퍼레이드가 흥미진진함을 돋웠다.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