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온기하우스 이용하세요”…서울 영등포구, 25개소 설치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따뜻한 온기하우스 이용하세요”…서울 영등포구, 25개소 설치

입력
2019.11.13 09:56
0 0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는 미세먼지 저감장치를 포함한 온기하우스(사진)를 20일부터 설치·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온기하우스는 영상 10도 이상의 온도 유지로, 추운 겨울 횡단보도에서 기다리거나 대중교통 이용 주민들이 잠시 쉬어갈 수 있는 휴식공간이다. 올해는 지난해 23곳에서 2곳을 추가, 25곳으로 확대, 설치한다.

크기는 가로 3m, 세로 2.4m 규모로 성인 10여명이 들어갈 수 있고 출입문을 미닫이문으로 제작해 보온성을 높였다. 더불어 온기하우스 내부엔 미세먼지 흡착포도 설치했다.

설치 장소는 영등포공원 앞과 당산공원, 국회의사당 앞, 대림역 6번 출구, 신길1동 새마을금고, 성락교회, 문래자이아파트 등 지역 내 버스정류장 주변이다. 온기하우스는 내년 3월 중순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허재경 기자 rick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