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1면 사진] 호주 최악의 산불… 시드니까지 재난 경보 (11월 13일자)

이전기사

구독이 추가 되었습니다.

구독이 취소 되었습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 1면 사진] 호주 최악의 산불… 시드니까지 재난 경보 (11월 13일자)

입력
2019.11.13 04:40
0 0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주 대형 산불이 강풍을 타고 확산하면서 최대 도시 시드니까지 산불 위험 영향권에 든 가운데 12일 시드니 북쪽 약 350㎞ 지점에 위치한 힐스빌에서 주민들이 소방 당국의 화재 진압을 돕고 있다. 전날 NSW주 전역에 비상사태가 선포된 데 이어 이날 시드니 광역도시권에도 ‘대재앙’ 6단계의 화재 위험 경보가 발령됐다. 2009년 호주 당국이 6단계로 나눈 화재 경보 체계 도입 후 시드니에 6단계 경보가 내려진 것은 처음이다. 시드니=AFP 연합뉴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오늘의 1면 사진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