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세단 'E300e' 익스클루시브. 벤츠코리아 제공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최신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기술이 적용된 세단 ‘더뉴 E300e 익스클루시브’ 모델을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더뉴 E300e 익스클루시브는 국내 세 번째로 출시하는 벤츠의 PHEV다. 90㎾ 전기모터, 13.5㎾h로 증가한 리튬 이온 배터리 용량의 조화로 1회 충전 시 최대 31㎞까지 전기로만 주행할 수 있다. 또 시속 130㎞ 속도까지 엔진 개입 없이 달릴 수 있다. 벤츠 전용 충전기 사용 시 완충에 걸리는 시간은 약 1시간 45분이다.

더뉴 E300e 익스클루시브는 최고 출력 211마력, 최대 토크 35.㎏.m을 발휘하는 2.0 가솔린 터보 엔진도 함께 장착된다. 전기 모터는 122마력의 최고 출력과 44.9㎏.m의 추가적인 최대 토크를 발휘해 시스템 합산 출력은 약 320마력에 달한다. 하이브리드 전용으로 설계된 자동 9단 변속기는 전기 모터와 트랜스미션 사이의 토크 컨버터를 통해 원활한 기어 변속과 효율성을 동시에 제공한다. 및 주행 시 한층 더 높은 에너지 효율을 가능하게 한다.

메르세데스-벤츠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세단 'E300e' 익스클루시브. 벤츠코리아 제공

더뉴 E300e 익스클루시브 복합 연비는 전기 기준 1㎾h 당 2.5㎞, 가솔린 기준으로는 리터당 10.3㎞이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km당 49g으로, 뛰어난 친환경성까지 겸비했다.

주행 모드는 EQ파워 전용 작동 모드와 결합해 한층 정교하게 현재 주행 상황에 가장 적합한 주행 시스템을 제공해 효율성을 극대화한다. 운전자의 취향과 주행 조건에 따라 4가지 구동 모드인 ‘하이브리드’, ‘E-모드’, ‘E-세이브’, ‘충전’을 선택할 수 있다. 구동 모드는 스위치 또는 버튼을 통해 직접 선택할 수 있고, 시스템이 자동으로 선택하게 할 수도 있다.

더뉴 E300e 익스클루시브는 편의 사양이 대거 탑재됐다. 특히 S클래스와 같은 디자인의 새로운 3-스포크 스티어링 휠을 통해 운전자가 손을 떼지 않고 휠 위의 버튼을 통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및 주행 보조 시스템 이용이 가능하다. 또 듀얼 전화 모드 기능이 탑재돼 블루투스를 통해 최대 3개의 휴대전화를 차량에 연결해 전화 및 미디어 기능을 연동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세단 'E300e' 익스클루시브. 벤츠코리아 제공

Qi 방식을 만족하는 모든 휴대전화를 대상으로 하는 무선 충전 기능이 탑재돼 차량 센터 콘솔 하단에 위치한 패드 위에 휴대전화를 올려놓는 것으로 간편한 기기 충전이 가능하다. 전용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인 ‘메르세데스 미’를 통해 탑승 전 원격으로 시동을 걸거나, 하차 시 설정했던 온도로 공조 장치를 미리 작동시킬 수 있다.

벤츠코리아는 더뉴 E300e 익스클루시브 고객을 대상으로 8년 혹은 16만㎞까지 보증 서비스를 제공한다. 판매가격은 7,890만원이다.

류종은 기자 rje312@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