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님은 돈 벌려고 항상 말도 안 되는 계획을 궁리하세요.

이제는 회사에서 필요 없는 자리를 세 놓으시려고 해요.

원래 그러시잖아요, 여보.

시작으로 내 책상의 반을 세 놓으시려고 한다니까요!

Dagwood had better wake up and start impressing his boss. His desk and the break room are the two most likely targets to be rented out by Mr. Dithers!

대그우드가 정신 차리고 일 좀 열심히 해야겠습니다. 디더스 사장님이 세 놓기 위해 대그우드의 책상과 휴게실을 제일 먼저 노리시겠지요?!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