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현, 3년 전 ‘윔블던 준우승’ 라오니치 꺾고 ATP 투어 16강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정현, 3년 전 ‘윔블던 준우승’ 라오니치 꺾고 ATP 투어 16강

입력
2019.10.23 07:58
0 0

정현(139위ㆍ제네시스 후원)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이스트방크 오픈 16강에 올랐다.

정현은 22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대회 단식 본선 1회전에서 밀로시 라오니치(32위ㆍ캐나다)를 2-0(6-4 7-5)으로 꺾었다. 이날 정현이 제압한 라오니치는 2016년 세계 랭킹 3위까지 올랐던 상대로 그 해 윔블던 준우승, 호주오픈 4강의 성적을 냈다.

이달 초 일본오픈에서 8강까지 올랐던 정현은 2회전에서 펠릭스 오제 알리아심(18위ㆍ캐나다)-안드레이 루블료프(22위ㆍ러시아) 경기 승자와 만난다.

정현은 이날 서브 에이스에서 1-10으로 열세를 보였지만 1, 2세트에서 모두 상대의 첫 서브 게임을 브레이크하며 경기 주도권을 잡았다. 2세트 게임스코어 4-2로 앞서던 정현은 이날 처음으로 자신의 서브 게임을 내주고 4-4 동점을 허용한 데 이어 게임스코어 4-5로 뒤진 자신의 서브 게임에서는 세트 포인트까지 몰리기도 했다.

하지만 포핸드 위너로 포인트를 따내 고비를 넘겼고 이후 게임스코어 5-5에서는 연달아 2게임을 획득하며 1시간 44분간 이어진 경기에 마침표를 찍었다.

김형준 기자 mediabo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