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불후의 명곡’ 송가인X황치열, ‘대세’들의 특급 케미 폭발
알림

‘불후의 명곡’ 송가인X황치열, ‘대세’들의 특급 케미 폭발

입력
2019.09.20 16:40
0 0
송가인과 황치열이 특급 케미를 선사했다. KBS2 제공
송가인과 황치열이 특급 케미를 선사했다. KBS2 제공

가수 황치열과 송가인이 ‘불후의 명곡’에서 깜짝 사투리 케미를 선보였다. 

오늘 21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의 ‘가을 남녀 특집’에서는 원조 슈퍼루키 황치열과 최근 ‘2019 추석 기획-가족 특집’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불후의 명곡’의 대세로 떠오른 송가인이 특급 케미를 자랑해 눈길을 모았다.

특히 황치열은 오랜만의 출연과 함께 구수한 사투리로 ”’불후의 명곡’은 고향 같은 곳이라 유독 사투리가 심하게 나온다”며 반가움을 표했다. 이어 진도 출신 송가인과 각각 경상도와 전라도를 대표해 사투리로 깜짝 상황극을 펼쳐 토크대기실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송가인은 주특기인 트로트 장르인 나훈아의 ‘고향역’을 선곡, 그리움이 묻어나는 애절한 목소리와 함께 역대급 무대를 선사했다.

또 이날 가수 벤은 송가인에 대한 애정을 깜짝 고백, 부모님이 트로트 마니아라 어려서부터 동요보다 트로트를 많이 들어왔다고 전해 눈길을 모았다. 이어 벤은 “부모님이 송가인 씨를 너무 좋아하는데, 오늘 녹화에 초대했으면 좋았을 걸 하고 후회가 된다”며 귀여운 푸념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황치열은 이날 방송에서 이용의 ‘잊혀진 계절’을 선곡해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관객들의 감성을 촉촉이 적시는 무대로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황치열과 송가인의 활약은 오는 21일 오후 6시 5분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의 ‘가을 남녀 특집’에서 만나볼 수 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