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오전 강원 동해시 철길에서 열차와 부딪혀 종잇장처럼 구겨진 승용차.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와 동승자 등 2명이 숨졌다. 강원도소방본부 제공.

12일 오전 7시 14분쯤 강원 동해시 망상동 망상2오토캠핑장 인근 철길에서 아반떼 승용차가 열차와 부딪혔다.

열차는 영동선 청량리행 무궁화로, 강릉에서 출발해 동해 방면으로 가던 중이었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A(37)씨와 동승자 B(71ㆍ여)씨 등 2명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급히 이송됐지만 결국 숨졌다.

열차 탑승객 중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사고 수습 탓에 열차 운행이 1시간 가까이 지연되면서 불편이 이어졌다.

경찰은 승용차가 철길 건널목을 지나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