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의 프리미엄 중형 세단 ‘신형 S60’과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이사.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볼보자동차 프리미엄 중형 세단 ‘신형 S60’이 국내 출시 이후 일주일 만에 500여대가 추가로 주문됐다. 이에 따라 지금까지 누적 계약 대수는 2,200대를 넘어섰다. 볼보차코리아는 올 연말까지 초도 물량 1,000대를 확보했지만, 출고 대기 시간을 줄이기 위한 방안을 모색한다는 방침이다.

볼보차코리아는 6일 인천 영종도의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가진 ‘볼보차 신형 S60 미디어 시승회’에서 지난달 27일 신형 S60 출시 이후 500여대가 추가로 주문됐다고 밝혔다.

이만식 볼보차코리아 마케팅세일즈 상무는 “지난 7월부터 시작한 사전계약에서 1,717대가 계약됐고, 추가로 500여대가 계약되면서 누적 계약 2,200여대를 기록 중”이라며 “계약자 중 92~93%가량이 인스크립션 트림을 선택할 만큼 가격 대비 높은 상품성을 갖춘 것이 성공 요인”이라고 했다.

볼보차코리아는 올해 전체 판매 1만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올 들어 8월까지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18.1% 증가한 6,978대를 기록했다. 현재 추세라면 1만대 판매를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볼보차코리아는 하반기 성장동력으로 신형 S60을 꼽고 있다. 그간 문제로 지적받은 긴 대기기간을 줄이기 위해 초도 물량 1,000대도 확보한 상태다.

볼보차코리아 관계자는 “BMW 3시리즈,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 제네시스 G70 등 경쟁 모델 동급 트림과 비교하면 가장 높은 가성비를 갖추고 있다”면서 “고객 반응이 예상보다 뜨거워서 고객 대기를 줄이기 위해 본사 측과 내년 물량 수급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고 밝혔다.

볼보자동차의 신형 S60과 경쟁모델 간 가격 경쟁력 비교.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신형 S60은 SPA 플랫폼을 기반으로 8년 만에 완전히 변경된 모델이다. 이전 세대 대비 125㎜ 늘어난 전장(4,760㎜)과 50㎜ 낮아진 전고(1,430㎜), 15㎜ 줄어든 전폭(1,850㎜)으로 설계됐다. 또 기존보다 96㎜ 늘어난 동급 최고 수준의 휠베이스(2,872㎜)를 통해 앞좌석 1,074㎜, 뒷좌석 895㎜의 여유로운 레그룸을 제공한다.

인테리어는 날렵한 비율에 중점을 둔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이 적용됐다. 운전석과 조수석을 가로지르는 대시보드와 인스트루먼트 패널 라인을 슬림한 형태로 설계해 넓은 실내를 강조했다. 대시보드, 도어, 센터콘솔 마감에 리니어 라임 다크 매트 우드(모멘텀) 또는 드리프트 우드(인스크립션 모델) 등 나뭇결이 살아 있는 최고급 천연 소재를 사용해 프리미엄 공간의 경험을 극대화했다.

장시간 주행에도 안락함을 제공하는 시트는 컴포트 레더를 기본으로 제공되며, 인스크립션 모델에는 운전석 및 조수석에 마사지, 통풍 기능이 포함된 최고급 나파 레더 시트가 탑재된다. 특히 전 트림에 열선시트 및 실내공기청정 시스템(IAQS)이 더해진 클린존 인테리어 패키지와 전동식 파노라마 선루프를 갖췄다. 인스크립션 모델은 각 좌석마다 최적의 온도를 설정할 수 있는 4 구역 독립 온도 조절 시스템까지 추가된다.

볼보자동차 신형 S60 인테리어.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신형 S60은 ‘인간중심’ 철학을 담은 다양한 첨단기능이 적용됐다. 전 트림에 ‘헤드업디스플레이(HUD)‘와 12.3인치 디지털 디스플레이 인스트루먼트 클러스터를 기본 탑재했다. 여기에 명확히 표시된 도로에서 앞 차와의 간격을 사전에 설정된 일정한 간격으로 유지하며 최고 시속 140㎞까지 주행이 가능한 첨단 운전자 보조기술인 ‘파일럿 어시스트 II(Pilot Assist II)’까지 기본으로 갖췄다.

세로형 9인치 터치 스크린을 갖춘 센서스는 차의 주요 기능 및 내비게이션,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을 손쉽게 조작할 수 있다. 애플 카플레이ㆍ안드로이드 오토 등 최신의 인포테인먼트 어플리케이션까지 지원한다. 인스크립션 모델에는 총 출력 1100W의 15개 스피커로 구성된 영국의 하이엔드 스피커 ‘바워스&윌킨스(B&W, Bowers & Wilkins)’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과 360도 서라운드 뷰 카메라까지 추가된다.

국내 출시한 신형 S60 T5는 최고출력 254마력, 최대토크 35.7㎏fㆍm의 직렬 4기통 싱글 터보 차저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하고 있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6.5초 만에 도달한다. 복합 기준 공인연비는 리터당 10.8㎞이다.

S60 국내 판매가격은 △모멘텀 4,760만원 △인스크립션 5,360만원으로 책정됐다. 공식적인 고객 인도는 오는 9월 중순부터다.

인천=류종은 기자 rje312@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