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기반 스마트팩토리 전문 인력 양성
와이즈유(영산대) 전경. 와이즈유 제공

와이즈유(영산대학교, 총장 부구욱)는 교육부가 주관하는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LINC+사업)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에 최근 새로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은 4차 산업혁명 신산업 분야에서 필요한 역량을 가진 맞춤형 인재를 교육하는 사업이다.

와이즈유는 앞으로 3년 동안 스마트공과대학 전기전자공학과를 중심으로 스마트공장 분야 기업과의 채용연계를 맺고, IoT기반의 제어기술, AI 및 빅데이터 분석 기법을 활용한 교육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제조혁신을 위한 ‘AI기반 스마트팩토리’ 전문 인력을 키워 낸다.

최은주 LINC+사업단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필요한 인재 양성에 대한 기대에 부응하고 우리 대학의 특색을 담는 산학협력 교육을 확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와이즈유는 2017년부터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LINC+)사업을 통해 산업로봇전공, 스타호텔리어트랙, 뷰티테이너트랙, 패션테크니컬디자이너트랙 등의 사회맞춤형학과를 운영하고 있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