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린 더 노력해야해요’

방송인, 유튜버, 칼럼리스트, 강연자 등의 모습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나응식 수의사.

동그람이 영상 캡처

냐옹이 나씨의 시조, 거대고양이, 냥통령 등 보여지는 모습만큼이나 각양 각색의 별명을 갖고 있지만, 무엇보다 ‘더 나은 수의사 나응식’으로 기억되고 싶다는 그의 속마음을 영상으로 만나보자.

영상=동그람이 최종화 PD jhchoi089@naver.com

동그람이 최필선 PD ww5654@naver.com

동그람이 김광영 PD broad0_ki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