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원이 드라마 캐릭터에 대해 밝혔다. tvN 방송 캡쳐

배우 김지원이 드라마에서 맡은 캐릭터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오후 9시에 방송된 tvN 새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세상 모든 전설의 시작’에서는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에 관해 지금까지 밝혀지지 않았던 치열하고 열정적인 제작 기록을 담았다.

이날 방송에서 와한족 씨족 어머니, 탄야 역을 맡은 김지원은 "겉은 소녀같지만 속은 강한 아이"라고 역할을 소개했다.

이어 송중기가 맡은 은섬 역과의 관계에 대해선 "오랫동안 알고 지냈지만 어떤 관계인지 애매한 사이다. 은섬과 함께 있으면 사춘기 소녀같아진다"라고 언급했다.

특히 박상연, 김영현 작가는 탄야 역을 맡은 김지원을 캐스팅한 배경에 대해 “탄야라는 인물에 대해서 콘셉트 아트를 그린 게 있었다. 배우도 결정되기 전이니까 그냥 인물 느낌으로 그렸는데 ‘김지원씨 닮지 않았어?’ 이랬던 기억이 난다. 그림하고 김지원 씨가 너무 잘 맞았던 것 같다”고 말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