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왼쪽) 하나금융그룹 회장과 오쿠보 테츠오 일본 미쓰이스미토모 신탁그룹(스미트러스트) 사장이 24일 인천 청라 하나글로벌캠퍼스에서 업무협력 확대 협약을 맺은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2014년부터 스미트러스와의 업무제휴로 투자금융과 신탁업 분야를 협력해 온 하나금융은 이번 확대 협약에 따라 하나금융이 추진 중인 글로벌 결제 사업인 ‘글로벌로열티네트워크(GLN)’의 일본 진출을 추진할 예정이다. 하나금융 제공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