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송연 아나운서가 동생 허영지와 함께 한 사진을 공개했다. 허송연 SNS

허송연 아나운서가 동생 허영지와 함께 우월한 미모 유전자를 뽐냈다.

허송연 아나운서가 ‘해피투게더’에 출연 해 화제를 모은 가운데, 동생이자 걸그룹 카라 출신 허영지와 함께 한 사진이 주목 받고 있다.

허송연 아나운서는 최근 자신의 SNS에 "영돌이랑 공연장 데이트. 오고가고는 따로였던 정말 딱 공연장 데이트 영돌이 어제 예쁨뿜뿜 #팔은안으로굽는다 #허자매#뮤지컬#데이트#그날들"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게재된 사진 속 허송연, 허영지 자매는 카메라를 향해 환하게 미소 지으며 셀카를 찍고 있다.특히 두 사람은 남다른 미모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편, 허송연 아나운서는 이화여자대학교 성악과를 졸업해 현재 프리랜서 아나운서로 활동 중이다. 최근 OBS 경인TV 교양프로그램 '행복부동산 연구소' MC로 활약했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