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은 17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2019년 연도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보험 영업에서 우수한 실적을 거둔 재무설계사(FP) 및 영업관리자를 시상하는 행사로, 최고상인 ‘여왕상’은 강희정 수원지역단 일왕지점 영업팀장이 선정됐다. 시상식에서 차남규(왼쪽) 한화생명 부회장과 여승주(오른쪽) 사장이 강희정 팀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화생명 제공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