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월드★HI] 니콜라스 케이지, 4번째 결혼 4일 만에 끝? ‘결혼 참 쉽네’
알림

[월드★HI] 니콜라스 케이지, 4번째 결혼 4일 만에 끝? ‘결혼 참 쉽네’

입력
2019.04.01 09:58
0 0
니콜라스 케이지가 결혼 무효화를 선언해 눈길을 끈다. 영화 ‘페이 더 고스트’ 스틸
니콜라스 케이지가 결혼 무효화를 선언해 눈길을 끈다. 영화 ‘페이 더 고스트’ 스틸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가 결혼 4일 만에 아내와 헤어지면서 네 번째 결혼 역시 실패했다는 보도가 나와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달 29일(현지시간) 데일리 메일 등 외신에 따르면, 니콜라스 케이지는 에리카 코이케와 이성을 잃을 정도로 술에 취해 혼인신고를 한 만큼 결혼을 무효화 해달라는 서류를 법원에 제출했다.

니콜라스 케이지 변호사들은 "결혼 면허를 취득하고 결혼식에 참석하기 전 니콜라스 케이지와 에리카 코이케는 만취할 정도로 술을 마셨다"고 진술했다.

외신은 목격자들의 말을 빌려 두 사람이 라스베이거스 호텔에서 언쟁이 있었고 에리카 코이케가 니콜라스 케이지에게 소리를 질렀다고 보도했다.

니콜라스 케이지와 에리카 코이케는 지난달 25일 라스베이거스에서 혼인신고서를 제출한 바 있다. 에리카 코이케는 메이크업 아티스트로 알려져 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남들은 1번도 못하는 결혼을 네 번이나…결혼 참 쉽네" "만취 상태로 결혼이라니 당황스럽다" "케서방의 몰락"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니콜라스 케이지는 지난 1995년 4월 패트리샤 아퀘트와 결혼했으나 2001년 이혼했다. 2002년 마리 프레슬리와 재혼했지만 그 해 이혼을 결정했다. 2004년엔 한국계 여성 앨리스 김과 세 번째로 결혼해 ‘케서방’이라는 애칭도 얻었지만 2016년 6월 갈라섰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