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빅히트, 2017년 사업 실적 발표…매출액 924억-당기순이익 246억
알림

빅히트, 2017년 사업 실적 발표…매출액 924억-당기순이익 246억

입력
2018.03.22 10:27
0 0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지난해 사업실적을 발표했다. 빅히트 로고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지난해 사업실적을 발표했다. 빅히트 로고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대표 방시혁, 이하 빅히트)가 2017년 감사보고서를 공시하고 사업 실적을 발표했다.

22일 발표된 실적 자료에 따르면 2017 회계연도에 빅히트는 매출액 924억, 영업이익 325억, 당기순이익 246억 등 창사 이래 최고 실적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162%, 영업이익 214%, 당기순이익 173%가 증가한 수치다.

빅히트는 자산 및 자본이 612억과 405억으로 각각 221% 및 160% 증가했고, 금융권 차입금이 없어 건실한 재무구조를 보여주고 있다. ‘주식회사의 외부감사에 관한 법률’(외감법) 규정에 따라 2017 회계연도부터 공시를 시작하게 됐으며, 첫 번째 공시부터 역대 최대 실적을 공개하게 됐다.

빅히트는 2017년 방탄소년단의 LOVE YOURSELF 承 ‘Her’ 앨범이 149만장(가온차트 2017년 공식 기준) 이상 판매되는 등 전반적인 음반 및 음원 매출에서 호조를 보였고, 전체 관객 동원 수 55만명을 넘어선 월드 투어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통해 공연 수익 또한 크게 증가했다.

또 방탄소년단의 국내외 팬덤의 급격한 증가로 거의 모든 분야에서 부수적 매출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빅히트 관계자는 “2017년은 방탄소년단의 국내외 성공이 재무적 성과로 돌아온 한 해였다. 모든 면에서 2005년 창사 이래 최고의 실적 및 성장률을 달성했다”며 “단순히 매출 규모 등 외형만 성장한 것이 아니라, 수익성 및 매출 다변화 등 질적 성장이 동반돼 고무적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박건욱 기자 kun1112@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김동준-고성희 양측 재빨리 열애설 진화 "친하게 지내지만.."(종합)

이태임, 연예계 은퇴…"임신-결혼설은 모두 사실"(공식)

장미화 前남편 교통사고로 사망 "이혼 후에도 좋은 관계였다"

농구스타 김승현, 배우 한정원과 5월 결혼 "1년 교제 결실"

이태임, 은퇴 선언에 열애설까지...의문 가중시키는 행보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