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라디오스타' 승리 "빅뱅 멤버들 군대 가니까 살맛 난다"
알림

'라디오스타' 승리 "빅뱅 멤버들 군대 가니까 살맛 난다"

입력
2018.03.21 23:25
0 0

승리가 근황을 전했다. MBC '라디오스타' 캡처
승리가 근황을 전했다. MBC '라디오스타' 캡처

빅뱅 승리가 멤버들이 군대에 가 즐겁다고 이야기했다.

21일 밤 11시 10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승리가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이날 승리는 "스트롱 베이비에서 스트롱 맨이 된 승리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솔로 앨범 준비 중이다"라고 근황을 알렸다. 

또 승리는 "이런 말 하기가 조금 그렇지만 멤버들 군대 가니까 살맛 난다. 온 집중이 내게 와있다. 모든 회사 직원이 나만 생각한다. 아침에 일어나면 메시지가 100개씩 와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MC들은 "빅뱅 멤버들이 그립지는 않은가"라고 질문했다. 그러자 승리는 "갔다 올 건데 뭘 그리워 하는가"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은지 기자 dddddv5@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이태임, 연예계 은퇴…"임신-결혼설은 모두 사실"(공식)

장미화 前남편 교통사고로 사망 "이혼 후에도 좋은 관계였다"

농구스타 김승현, 배우 한정원과 5월 결혼 "1년 교제 결실"

이태임, 은퇴 선언에 열애설까지...의문 가중시키는 행보

[Hi #이슈]'82년생 김지영'이 왜? 아이린 둘러싼 황당한 논란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