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강은비, 의미심장한 글 게재 "나라는 존재, 사라지길 원해"
알림

강은비, 의미심장한 글 게재 "나라는 존재, 사라지길 원해"

입력
2018.03.08 21:14
0 0

강은비가 SNS를 통해 심경을 고백했다. 강은비 인스타그램
강은비가 SNS를 통해 심경을 고백했다. 강은비 인스타그램

배우 강은비가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강은비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만약 오늘이 끝이더라도, 내일이 끝이더라도 분명하게 말하는데 장례식 따위 하지 않을 거야. 그냥 나라는 존재가 사라지길 원해. 이건 분명해"라는 글의 게시물을 올렸다.

앞서 강은비는 페미니스트 관련 논쟁에 휩싸이며 논란을 자아냈다. 지난달에는 악플러들을 신고, 고소할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 과정에서 강은비는 심적 고통을 겪은 것으로 보인다.

한편 강은비는 지난 2005년 영화 '몽정기2'로 데뷔한 후 MBC '레인보우 로망스', KBS2 '포도밭 그 사나이', '솔약국집 아들들'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개인방송 플랫폼 아프리카TV에서 BJ로 활동했다.

차유진 기자 chayj@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공식]한채아, 차세찌와 5월 결혼 "평생 동반자 약속"

남궁연 男목격자 미투 추가폭로+다섯 번째 피해자 등장

'무한도전' 31일 종영 '막 내리는 국민예능'

미나-류필립, 17살차 사랑 결실 "결혼 시기 논의"

NRG 노유민 "문성훈, 과거 900평 추정 호화 저택 살았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