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금주, 국민의당 탈당하고 무소속으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손금주, 국민의당 탈당하고 무소속으로

입력
2018.02.07 10:58
0 0
손금주 의원이 지난해 9월 국회 정론관에서 19대 대통령선거 당 평가위원회가 작성한 대선평가보고서 원본을 공개하고 있다. 연합뉴스

손금주 의원이 7일 국민의당을 탈당하고 무소속으로 남겠다는 뜻을 밝혔다.

손 의원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국민의 기대와 지역 민심에 어긋나지 않기 위해 깨끗한 정치의 소신을 지킬 길을 치열하게 고민했다”며 “당이 분열해 국민의당 창당 정신과 정체성을 훼손하고 호남의 뜻을 받들지 못했기에 저는 어느 길도 따르지 않기로 했다. 탈당해 무소속으로 광야에 남겠다”고 했다.

손 의원은 그러면서 “정치적 유불리를 떠나 국민과 나주와 화순 시군민만 바라보며 국민을 위한 정치가 무엇인지 다시 생각하겠다”면서 “더 큰 정치를 위해 의연하고 담대하게 걸어가겠다”고 강조했다. 일각에서는 손 의원이 일단 무소속을 선택했지만, 결국 더불어민주당으로 가지 않겠느냐는 관측이 제기된다.

손 의원의 탈당으로 국민의당 의석수는 23석으로 줄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손 의원이 지역에서 여러가지 사정 때문에 많은 고민했다는 걸로 알고 있다”며 “앞으로 시간을 가지고 미래에 대한 선택에 함께 만날 수 있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김정현 기자 virtu@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