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美 언론 “김현수, 내년 한국으로 돌아갈 것”
알림

美 언론 “김현수, 내년 한국으로 돌아갈 것”

입력
2017.11.04 11:04
0 0

필라델피아 김현수/사진=AP 통신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미국 필라델피아 현지 매체가 김현수(29ㆍ필라델피아)가 한국으로 돌아가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필라델피아 지역 스포츠 매체 스포츠토크필리는 3일(한국시간) 필라델피아에서 자유계약선수(FA)가 된 선수들의 향후 진로를 예측했다.

필라델피아는 올 시즌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5개 팀 중 66패 96패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내년 시즌에는 게이브 케플러 신임 감독을 선임하며 새 출발을 모색한다. 그에 앞서 올 시즌을 끝으로 FA 자격을 얻은 선수는 김현수와 내야수 안드레스 블랑코, 외야수 대니얼 나바, 투수 클레이 벅홀츠 등 4명이다.

이 매체는 필라델피아가 시즌 중이던 지난 7월 볼티모어 오리올스에 투수 제러미 헬릭슨을 보내고 김현수를 영입한 과정을 소개하며 "김현수는 외야수들의 계속된 부상 덕에 남은 시즌을 필라델피아에 머물 수 있었다"고 분석했다. 이어 "김현수가 올 한해 볼티모어와 필라델피아에서 타율 0.231을 기록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앞서 김현수는 한국에서 뛰다 FA 자격을 얻어 볼티모어와 2년 계약을 했고, 이번 시즌을 끝으로 FA 계약이 가능하다"면서 "아마 그는 2018년에는 큰 성공을 거뒀던 한국으로 복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트렌드] “비수기 NO!” 11월 극장가 ‘빅매치’

'분양 쏟아진다'…불 붙는 전국 최대 격전지는 어디?

‘쇄신’ 시급한 대한축구협회, 어떻게 바뀌나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