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최다니엘 백진희 강혜정 이원근, '저글러스' 출연 확정(공식입장)
알림

최다니엘 백진희 강혜정 이원근, '저글러스' 출연 확정(공식입장)

입력
2017.10.25 11:06
0 0

최다니엘, 백진희, 강혜정, 이원근(왼쪽 위부터)이 '저글러스'에서 호흡을 맞춘다. 제이와이드컴퍼니,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유본컴퍼니 제공
최다니엘, 백진희, 강혜정, 이원근(왼쪽 위부터)이 '저글러스'에서 호흡을 맞춘다. 제이와이드컴퍼니,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유본컴퍼니 제공

배우 최다니엘-백진희-강혜정-이원근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저글러스’ 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KBS2 새 월화드라마 ‘저글러스’(극본 조용/연출 김정현) 측은 위 같은 캐스팅 사실을 25일 알렸다. 

'저글러스'는 헌신과 순종의 서포터 정신으로 살아온 수동형 여자와 타인의 관심과 관계를 전면 거부하는 철벽형 남자가 비서와 보스로 만나 펼치는 오피스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극과 극’ 성격을 가진 비서와 보스의 엎치락뒤치락 관계역전극이 펼쳐질 예정이다.

먼저 최근 전역한 최다니엘은 YB 영상사업부 상무로 말수도 없고, 남에게 관심도 없으며, 친절과 배려조차 없으나, 묘하게 여성들의 호감을 얻는 우월한 냉미남 남치원 역을 맡아 3년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백진희는 부드럽게, 자유롭게, 유연하게, 친절하게, 일명 ‘부자유친’을 좌우명으로 삼고 있는 저글러스 5년차 좌윤이 역으로 출연한다. 처세술에 능해 남의 비위를 잘 맞추며 리더를 곁에서 챙기고 보조하는 재능이 탁월한 비서로 임원들 사이에서 ‘하늘이 내린 맞춤형 서포터’로 인정받는다.

강혜정은 15년차 전업주부 겸 스포츠 사업부 이사의 비서 왕정애 역으로 5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에 나선다. 왕정애는 복장 터질 만큼 답답하고 국보급 호구라 불릴 정도로 순진한 온실 속 화초로, 황보 율 역을 맡은 이원근과 연상연하 케미스트리를 구축한다. 

이원근은 YB 스포츠 사업부 이사이자 금수저를 물고 태어난, 왕정애의 어린 보스 황보 율 역을 맡았다. ‘1년 안에 비서 100명 쫓아내기’를 목표로 삼고 있는 반항심 가득 찬 인물로, 천재와 바보 사이를 넘나드는 ‘반전매력’을 뽐낸다.

‘저글러스’는 드라마 스페셜 ‘알젠타를 찾아서’에서 감각적인 연출력을 보인 김정현 감독과 신예 조용 작가의 첫 입봉작이다.

제작사 스토리티비 이민진 이사는 “최다니엘, 백진희, 강혜정, 이원근 등 연기파 배우들과 김정현 감독, 신인 조용 작가가 힘을 합쳐 예상치 못했던 최고의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저글러스’에서 저글러스는 양손과 양발로 수십 가지 일을 하면서도 보스의 가려운 부분을 긁어줄 줄 아는 저글링 능력자로 어디선가 보스에게 무슨 일이 생기면 반드시 나타나는 전천후 멀티플레이어 비서군단을 칭한다. '마녀의 법정' 후속으로 오는 12월 4일 첫 방송.

강희정 기자 hjk0706@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이세창 전 아내' 김지연, 일반인과 열애 고백 "오래 알고 지내"

스티븐 시걸, 성추행 의혹 "자택에서 개인오디션 요구"

'12월 결혼' 최대성 박시현, 얼굴 가리고 비밀 데이트?

에픽하이 '노땡큐' 향한 두 시선 "여혐없으면 힙합 못하나 vs 그래도 좋다"

추자현·우효광 측 "임신 2개월,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공식)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