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매드독’ 우도환의 진짜 얼굴, 소름돋는 반전 엔딩

알림

‘매드독’ 우도환의 진짜 얼굴, 소름돋는 반전 엔딩

입력
2017.10.13 08:27
0 0

‘매드독’ 우도환의 정체가 드러났다. KBS2 ‘매드독’ 2회 캡처
‘매드독’ 우도환의 정체가 드러났다. KBS2 ‘매드독’ 2회 캡처

‘매드독’ 우도환이 숨겨뒀던 진짜 얼굴을 드러내며 반전을 선사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매드독’ 2회에서는 김민준(우도환 분)이 최강우(유지태 분)에게 자신의 정체를 밝히는 장면이 그려졌다. 날카로운 눈빛으로 최강우를 도발하는 강렬한 엔딩은 긴장감을 더욱 끌어올렸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강우와 김민준의 인생을 뒤흔든 최악의 참사가 드러났다. 2년 전 최강우는 비행기 추락 사고로 아내와 아들을 잃었다. 당시 사고의 원인으로 지목된 건 사망 보험금을 노린 부조종사 김범준의 자살 비행. 김범준은 김민준이 어린 시절 독일로 입양을 가면서 헤어진 친형이었다. 김민준은 형의 갑작스러운 죽음에 슬퍼할 새도 없이 최강우를 비롯한 피해자들의 울분과 절규를 마주하고 공포에 떨어야 했다.

앞서 최강우에게 ‘매드독’을 걸고 내기를 제안했던 김민준은 이번에는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가족을 걸고 내기를 하자며 도발했다. 범상치 않은 냄새를 맡은 최강우는 “너 누구니”라고 물었고, 이에 김민준은 자신이 2년 전 비행기 사고 당시 보험금 34억을 받아서 독일로 사라진 부조종사 김범준의 동생이라고 정체를 밝혔다. 최강우가 가족을 죽음으로 몰고 간 원수의 동생 김민준과 마주하면서 두 사람의 얽히고설킨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펼쳐질지 관심을 모은다.

우도환의 연기는 2회에서도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폭발적인 감정 연기와 표현력으로 형의 갑작스러운 죽음에 소용돌이 치듯 변화하는 김민준의 감정선을 섬세하게 살려냈다. ‘매드독’에 찾아온 김민준이 최강우를 왜 도발하는 것인지, 그를 찾아온 진짜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더한다.

강희정 기자 hjk0706@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레아 세이두, 하비 웨인스타인 성추행 폭로 "호텔로 불러 강제 키스"

'궁금한 이야기 Y' 어금니 아빠 이영학, 천사가면 쓴 악마의 실체

[Hi #이슈]소녀시대, 이대로 잃을 수는 없는 이름

문숙 "남편 사별 후 사치스러운 삶, 너무 힘들었다"

모델 이의수 사망, 마지막 방송은 소속사 체육대회 "제가 좀 아픕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