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강서브에 당한' 정현, US 오픈 2회전서 탈락
알림

'강서브에 당한' 정현, US 오픈 2회전서 탈락

입력
2017.08.31 08:24
0 0

정현/사진=한국스포츠경제 DB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한국 테니스 간판 정현(47위)이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040만 달러·약 565억원) 3회전 진출이 좌절됐다.

정현은 31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빌리 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남자단식 2회전에서 존 이스너(15위·미국)에 0-3((3-6 4-6 5-7)으로 졌다. 이스너는 이날 서브 에이스를 30개 터뜨리며 1시간 45분 만에 승리를 가져갔다. 강서브가 주무기인 이스너의 이날 서브 최고 시속은 223km로 201km의 정현을 압도했다.

정현은 이스너의 강서브에 계속해서 고전했다. 이날 서브 에이스 4개를 기록한 정현은 브레이크 포인트 찬스를 한 번도 잡지 못했다.

정현은 올해 메이저 대회에서 호주 오픈 2회전, 프랑스 오픈 3회전까지 올랐다. 윔블던에는 부상으로 불참했다.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US오픈을 2회전에서 마무리한 정현은 상금 8만6000달러(약9,600만원), 랭킹 포인트 45점을 받았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초등생 제자 성폭행 여교사, 자녀 신상까지 노출... '2차 피해 우려'

[E-핫스팟] '순례', 韓 최초로 패드 야트라 화면에 담았다

원세훈, 이명박 지킴이 대학생 서포터즈 활동까지 지시?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