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새 책] 작은 겁쟁이 겁쟁이 새로운 파티 外

알림

[새 책] 작은 겁쟁이 겁쟁이 새로운 파티 外

입력
2017.08.03 16:13
0 0

문학

▦작은 겁쟁이 겁쟁이 새로운 파티

정지돈 지음. 연약한 살갗, 투명한 마음을 가진 젊은이들에게 세계는 적대적이기만 하고, 젊은이들은 작은 겁쟁이가 될 수 밖에 없다. 이 작은 겁쟁이들이 단 한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모험을 떠난다. 스위밍꿀ㆍ164쪽ㆍ1만원

▦지구만큼 슬펐다고 한다

신철규 지음. 누구에게나 주어지는 ‘오늘’을 마주보는 데 꼭 나름의 준비를 보태야만 하는 우리다. 작가 특유의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 신중한 문체로, 이 물음에 대한 해답을 찾아나간다. 문학동네ㆍ172쪽ㆍ8,000원

▦XO

제프리 디버 글ㆍ이나경 옮김. ‘캐트린 댄스’ 시리즈의 제3탄. 150개국 2,500만 팬을 거느린 작가 특유의 정교하게 설계된 플롯과 거듭되는 반전이 있는 스릴러. 비채ㆍ552쪽ㆍ1만5,000원

▦웃는 남자

황정은 외 지음. 제11회 김유정문학상 수상작품집. 한국 근대사의 축약본이라고 할 수 있는 세운상가에서, 이 시대의 심층적인 문제들에 대한 변화의 신호들을 읽어낸다. 은행나무ㆍ268쪽ㆍ5,500원

교양ㆍ실용

▦홍세화의 공부

홍세화 외 지음. 한국은 그야말로 공부 중독 사회다. 처절한 공부로 인해 공부의 즐거움을 잃고 진짜 공부와는 거리가 멀어진다. 작가는 나와 세상을 바꾸는 인문학과 마음공부를 소개한다. 알마ㆍ212쪽ㆍ1만3,500원

▦터칭

애슐리 몬터규 글ㆍ최로미 옮김. 피부는 제2의 뇌다. 단순히 장기를 둘러싸기 위해 존재하는 것이 않는다. 책은 64만 개에 달하는 감각수용기를 통해 얻는 촉각 경험의 위대함을 설명한다. 글항아리ㆍ620쪽ㆍ2만8,000원

▦비판철학의 비판

리쩌허우 글ㆍ피경훈 옮김. 리쩌허우는 20세기 중국 사상가 중 가장 중요한 위치에 있다. 사상의 암흑기였던 문화혁명 시절 그가 칸트의 책을 몰래 읽으며 저술한 이 책은 리쩌허우 사상의 근간이다. 문학동네ㆍ680쪽ㆍ3만5,000원

▦버니 샌더스, 우리의 혁명

버니 샌더스 글ㆍ김수민 외 옮김. 미국 대선 출마 전 1년 6개월간 전국 투어를 다니며 다진 신념을 담았다. 트럼프 당선 후에도 아마존 1위를 기록해 화제가 된 책으로 샌더스의 정치 혁명에 대한 미국인의 열망을 드러낸다. 원더박스ㆍ688쪽ㆍ2만5,000원

▦권력과 언론

박성제 지음. MBC 해직기자 중 한명인 작가가 ‘누구나 공감하는 화두이지만 대안과 해결책은 독점할 수 없는’ 언론개혁의 문제를 다룬다. 언론계 각 유명 인사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개혁의 실마리를 찾는다. 창비ㆍ296쪽ㆍ1만6,000원

아동ㆍ청소년

▦친구 할까?

샤를로트 가스토 글ㆍ박선주 그림. 증강현실 그림책. 태블릿PC나 스마트폰만 있으면 움직이는 이야기를 볼 수 있다. 책장을 넘길 때마다 새로운 움직임이 펼쳐진다. 보림ㆍ24쪽ㆍ1만1,000원

▦발자국개

임정자 글ㆍ한병호 그림. 실체가 없어서 더 무서웠던 어둠에서, 평화를 되찾게 도와준 발자국개의 이야기. 작가가 직접 느꼈던 경험엔 발자국개의 그리움이 담겨 있다. 문학동네ㆍ40쪽ㆍ1만2,800원

▦기상천외 발명백과

미우고자타 미치엘스카 글ㆍ알렉산드라 미지엘린스카 외 그림ㆍ김영화 옮김. 고대 그리스 신전의 자동문부터 현대 3D 프린터로 건축하는 달 기지까지 기상천외하고 신기한 28가지 발명품. 을파소ㆍ128쪽ㆍ1만6,000원

▦내가 여기 있어

사이토 린 글ㆍ고이케 아미이고 그림ㆍ이기웅 옮김. 누구에게나 자신의 앞길을 비춰주는 등대와 같은 존재가 있다. 등대의 기본 역할과 희생 정신을 배우며 위안과 감동을 얻는다. 미디어창비ㆍ52쪽ㆍ1만2,000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