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대선시계 스타트… 秋 “오늘부터 당내 대선 경선 룰 마련”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민주당 대선시계 스타트… 秋 “오늘부터 당내 대선 경선 룰 마련”

입력
2017.01.08 11:16
0 0

“설 연휴 전 예비후보 등록 마무리”

“黨 언제나 개방” 경선 후 연대 시사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8일 국회 당대표실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8일 “오늘부터 당내 대선 경선 룰 마련을 시작하겠다. 설 연휴 시작 전에는 대선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12일 귀국을 앞두고 야당이 선제적으로 당내 경선 일정을 밝힘에 따라 정치권의 대선시계는 카운트다운에 돌입하는 분위기다.

추 대표는 이날 국회 당 대표실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열고 “탄핵 완수와 정권교체를 위한 빈틈없고 철저한 준비를 시작하겠다”며 당내 경선 일정 등을 밝혔다. 그는 그러면서 “당이 책임지고, 당이 보증하는 대선 정책과 공약을 준비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지지율이 높은 후보군을 가진 정당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정권교체를 하겠다”며 “타당과의 연대가 필요하다는 국민 열망이 높아진다면, 우리 당은 언제나 개방돼 있다”고 당내 경선 이후 야권연대 가능성을 시사했다.

추 대표는 헌법재판소를 향해 “최대한 빨리 탄핵결정을 인용해달라”고도 했다. 또 국회 개헌특위와 관련해선 “권력구조 개편은 일부에 지나지 않으며 개헌의 기본방향은 전적으로 국민과 호흡을 맞추고 국민주권과 기본권을 확대ㆍ강화하는 방향으로 추진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사회대개혁을 위한 국회 적폐청산 및 사회대개혁 특별위원회 구성과 민생경제 안정을 위한 국회ㆍ정부 비상경제대책협의체 구성을 제안했다.

김회경 기자 hermes@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