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롬, 요리사 이찬오와 이혼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김새롬, 요리사 이찬오와 이혼

입력
2016.12.24 09:01
0 0
협의 이혼 절차를 밟고 있는 방송인 김새롬과 요리사 이찬오 씨. 김새롬 SNS, JTBC 제공

방송인 김새롬(29)이 요리사 이찬오(32)씨와 이혼한다.

23일 김새롬 소속사 초록뱀 E&M에 따르면 두 사람은 최근 법원에 이혼서류를 내고 협의 이혼 절차를 밟는 중이다. 2015년 8월 결혼 한 뒤 1년 4개월 여 만의 파경 소식이다. 두 사람은 수 개월 동안 별거해 오다 끝내 갈라서기로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의 이혼 결정을 두고 일각에서는 이 씨가 지난 5월 한 여성과 모임에서 연인 같은 포즈를 취한 모습이 담긴 동영상이 유포돼 구설에 오른 일이 원인이 된 게 아니냐는 말도 나온다. 초록뱀 E&M은 두 사람이 이혼 사유에 대해 “서로 다른 직업에서 오는 삶의 방식과 성격에 대한 차이를 극복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오랜 고민 끝에 내린 선택인 만큼 무분별한 추측과 악의적인 댓글은 자제해 달라”는 요청도 했다.

이 씨는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등에 출연해 인기를 누리다 지난 5월 구설에 오른 뒤 본업인 레스토랑 운영에 집중해왔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