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재계약 로사리오, 테임즈 떠난 KBO리그 평정할까
알림

재계약 로사리오, 테임즈 떠난 KBO리그 평정할까

입력
2016.12.08 10:36
0 0

▲ 로사리오. /사진=임민환기자

[한국스포츠경제 신화섭] 외국인 타자 로사리오(27)가 내년에도 이글스 유니폼을 입고 뛴다.

한화 구단은 8일 로사리오와 150만 달러(약 17억4,000만원)에 재계약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올해 한국 무대에 발을 디디면서 받은 130만 달러(계약금 30만 달러, 연봉 100만 달러)보다 20만 달러가 올랐다.

도미니카공화국 태생의 로사리오는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통산 447경기 출장에 타율 0.273, 71홈런 241타점을 올려 국내 데뷔 때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올 시즌 KBO리그에서도 기대에 걸맞은 활약을 펼쳤다. 127경기에서 타율 0.321, 33홈런 120타점을 기록하며 강타자의 요건인 '3할-30홈런-100타점'을 채웠다.

한화 구단은 로사리오와 재계약으로 내년 시즌 팀 타선에 한결 힘이 실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테임즈(전 NC)가 메이저리그로 떠난 KBO리그에서 로사리오가 최고 외국인 타자로 등극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신화섭 기자 evermyth@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생중계] 최순실 국정조사 청문회

[청문회] 김기춘 '최순실 정말 몰라, 내 아들 의식불명 상태인데…'

[청문회] '최순실 공항장애? 장시호는 결혼기념일도 몰라'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