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탄핵안 발의한 야 3당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 발의한 야 3당

입력
2016.12.03 04:37
0 0

3일 새벽 민주당, 국민의당, 정의당 등 야3당은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탄핵소추안 단일안을 확정, 공동발의 했다. 야3당과 무소속 등 의원 171명은 이날 국회 본회의에서 새해 예산안이 처리된 직후인 오전 4시10분 우상호, 박지원, 노회찬 원내대표 등 야3당 원내대표 대표발의로 '대통령(박근혜) 탄핵소추안'을 국회 의안과에 제출했다. 탄핵소추안은 민주당 121명, 국민의당 38명, 정의당 6명, 무소속 6명이 참여해 총 171명이 참여했다. 표결은 다음주 9일 진행될 예정이다.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이춘석 민주당 탄핵추진실무단장(왼쪽 세번째), 김관영 국민의당 탄핵추진단장(왼쪽 두번째), 이정미 정의당 탄핵추진단장(왼쪽)이 3일 새벽 서울 여의도 국회 의안과에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을 제출하고 있다. 서재훈기자
이춘석 민주당 탄핵추진실무단장(왼쪽 세번째), 김관영 국민의당 탄핵추진단장(왼쪽 두번째), 이정미 정의당 탄핵추진단장(왼쪽)이 3일 새벽 서울 여의도 국회 의안과에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을 제출하고 있다. 서재훈기자
이춘석 민주당 탄핵추진실무단장, 김관영 국민의당 탄핵추진단장, 이정미 정의당 탄핵추진단장이 3일 새벽 서울 여의도 국회 의안과에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을 제출하고 있다.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