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아반떼도 터보 모델 나온다

알림

아반떼도 터보 모델 나온다

입력
2016.04.10 11:38
0 0

/현대자동차가 준중형 세단 아반떼(사진)의 출력을 높인 터보 모델을 내놓는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가솔린 1.6 터보 GDi 엔진을 탑재한 아반떼 고성능 모델을 이달 말 출시할 예정이다. 터보 모델은 터보 차저로 엔진에 보내는 공기 양을 늘려 동력 성능을 강화한 차다.

7단 듀얼클러치변속기(DCT)까지 장착되는 아반떼 터보는 최고출력 200마력에 최대토크 27.0㎏ㆍm를 발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ㆍ기아차는 지속적으로 터보 엔진 차종을 확대, 2010년에는 1개에 불과했던 터보 모델이 현재 11개로 늘어났다. 경차인 기아차 모닝부터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의 최상위 세단인 EQ900까지 다양한 차급에 터보 모델이 포진했다.

현대ㆍ기아차 최초의 터보 모델은 1991년 10월 출시된 스쿠프 터보다. 1995년 나온 스쿠프 후속 티뷰론에는 터보 모델이 없었지만 2008년에 제네시스 쿠페 2.0 터보가 다시 맥을 이었다. 이후 2011년 쏘나타와 K5,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인 스포티지 등에 고성능 2.0 터보 엔진이 탑재됐다.

2012년 4월 준중형 스포츠 세단 벨로스터 터보도 감마 1.6 터보 GDi 엔진이 적용됐고, 같은 해 9월 경차 레이에도 1.0 카파 터보 TCi 엔진이 들어갔다. 이후 K3 쿱 터보(2013년)를 비롯해 신형 쏘나타와 K5도 터보 모델을 갖췄다. 지난해 연말 출시된 최고급 세단 EQ900에 터보 3.3 모델이 추가됐다.

지난달 투싼 1.6 터보가 나와 현재 현대ㆍ기아차의 터보 모델은 총 11종이지만 아반떼가 터보 대열에 합류하면 터보 모델 총 라인업은 12개가 된다.

김창훈 기자 chki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