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강아지 건강을 생각한다면? 영양부터 칼로리까지 꼼꼼하게 따져서 사료 선택
알림

강아지 건강을 생각한다면? 영양부터 칼로리까지 꼼꼼하게 따져서 사료 선택

입력
2015.10.23 20:00
0 0

직장인 김진선(29)씨는 5년째 강아지를 키우고 있지만 강아지 사료 선택에 여전히 어려움을 느낀다. “가족과도 같은 우리 강아지에게 맛있고 좋은 품질의 한 끼 식사를 먹이고 싶어 평소 여러 가지 사료들을 바꿔가며 먹여 보는 편”이라며 “시중에 다양한 브랜드의 사료가 판매되고 있지만, 종류부터 형태까지 워낙 천차만별이라 어떤 제품을 선택해야 좋을 지가 늘 고민된다”고 말했다.

국내에서 반려동물과 함께 생활하는 인구가 1,000만명을 넘어서고 있다. 전체 인구 5명당 1명이 반려동물을 기르고 있는 것. 이처럼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인구 수가 늘어나면서 강아지가 매일 먹게 되는 사료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VIP동물병원 서상혁 원장은 “우리가 매일 먹는 음식이 건강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듯 강아지 사료 역시 강아지의 건강과도 직결되므로 꼼꼼히 따져봐야 한다”며 “사료를 선택할 때는 사료의 형태나 급여의 편리성보다는 균형 잡힌 영양, 칼로리, 수분 함량, 기호성 등 강아지 건강을 위한 다양한 요소들을 골고루 따져보고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강아지 사료는 크게 수분 함량의 정도에 따라 건사료와 습식사료로 나눌 수 있는데 6~10%의 수분을 포함하는 알갱이 형태가 건사료이며, 70~85%의 수분이 포함된 캔이나 통조림 형태가 습식 사료로 둘 다 주식용으로 만들어진 사료이다. 그럼 주식용으로 제조된 습식 사료를 선택할 때 어떤 점들을 살펴보아야 할까?

균형 잡힌 영양식

사료를 선택할 때는 강아지의 건강에 꼭 필요한 영양소가 모두 들어있는지를 우선적으로 따져보아야 한다. 인간과 마찬가지로 강아지에게도 단백질, 지방, 탄수화물부터 미네랄과 비타민에 이르기까지 많은 영양소들이 필요하기 때문. 주식용으로 제조된 습식사료는 건사료와 동일하게 영양을 공급해줄 수 있는 균형 잡힌 영양식이다. 게다가 풍부한 단백질을 포함하고 있어 강아지의 건강한 근육 형성에도 도움이 된다.

비만 예방을 위한 저칼로리와 충분한 수분 공급

강아지에게 있어 비만은 매우 위험한 질병이다. 비만은 만성 염증의 원인이 되기도 하고 당뇨병을 포함한 각종 대사성 질환, 근골격계 질환, 심혈관계 질환과도 관련이 있기 때문이다. 비만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잘못된 생활습관은 없는지 살펴보고, 매일 급여하는 사료의 칼로리를 따져보는 것이 좋다. 습식사료는 대부분이 수분으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같은 무게의 건사료에 비해 칼로리가 1/4 밖에 되지 않아 건강한 체중조절에 용이하며, 단백질 함량이 높아 쉽게 포만감을 느낄 수 있어 과식 방지에도 도움이 된다.

이외에도 수분함유량도 따져보는 것이 좋다. 강아지의 건강에 있어 수분은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로 꼽을 수 있다. 건사료 위주의 식습관을 갖고 있거나 운동량이 적은 소형견의 경우 만성적인 수분 부족이 발생할 수 있어 피부 질환이나 요로결석 예방에 신경 써야 한다. 습식 사료는 80% 정도의 수분이 함유되어 적절한 수분 밸런스를 유지시켜 주며, 음수량이 부족한 반려동물에 있어서는 직접 마시는 것이 아니라 음식물을 통해 수분을 섭취할 수 있게 해주기 때문에 적절한 수분을 공급할 수 있어 체내 세포 활성화 및 요로결석 예방에 도움을 준다.

강아지에게 먹는 즐거움을

끝으로 사료를 선택할 때 강아지의 기호성을 고려하는 것도 중요하다. 실제 육류나 어류 등을 가공해 만든 습식사료는 씹고, 물고, 빠는 등의 강아지 식이 습성을 만족시켜주며 기호성이 건사료에 비해 뛰어나다. 다만, 기호성이 뛰어나다고 해서 모든 성분이 좋은 것이라고 볼 수 없기 때문에 인공 보존제 없이 소화율과 흡수율을 높인 좋은 품질의 습식 사료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대표적인 습식사료 제품으로는 애견사료 전문 브랜드 시저(Cesar)가 선보이는 프리미엄 습식 사료 시저캔이 있다. 이 제품은 건사료 대비 ¼ 칼로리 에 필수 아미노산, 지방산, 비타민, 미네랄 등 40가지 영양성분이 들어간 균형 잡힌 웰메이드 건강식으로 제품의 85%가 수분으로 구성되어 체내 수분 밸런스 유지에도 효과적이다.

또한 뉴질랜드 최상의 원료를 사용해 강아지에게 단백질과 비타민을 그대로 공급해주는 지위픽 독 캔, 감미료나 화학적인 첨가제 없이 천연 재료만을 사용해 만든 인스팅트 캔 등 다양한 주식용 습식 사료 등이 판매되고 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