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설악산 순두부∙단양 마늘만두... 봄맛이 몽글몽글
알림

설악산 순두부∙단양 마늘만두... 봄맛이 몽글몽글

입력
2015.05.06 18:16
0 0

길따라 맛따라~ 맛집 순례

광주광역시 송정 떡갈비.한국관광공사제공
광주광역시 송정 떡갈비.한국관광공사제공

맛을 빼고 여행을 말할 수 없다. 한국관광공사가 ‘길따라 맛따라, 도시의 맛집’이라는 주제로 봄나들이에 어울리는 전국 9개 지역의 주요 먹거리를 선정했다. 소개하는 4곳 외에 광주광역시의 송정떡갈비, 전북 남원의 추어탕과 흑돼지, 경북 포항 죽도시장의 물회와 칼제비, 충북 옥천의 올갱이 요리, 경남 창원의 콩과자와 벚꽃빵이 선정됐다.

장어에서 서대까지 미항 여수의 봄맛

전남 여수 장어양념구이.한국관광공사제공
전남 여수 장어양념구이.한국관광공사제공
끓는 육수에 데치면 꽃처럼 피어나는 갯장어 샤부샤부.한국관광공사제공
끓는 육수에 데치면 꽃처럼 피어나는 갯장어 샤부샤부.한국관광공사제공

5월 여수는 장어와 서대회 덕에 어느 때보다 맛있고 풍성하다. 여수 사람들은 서대를 가늘게 썰어 1년 이상 발효한 막걸리 식초와 고추장, 갖은 양념에 새콤달콤하게 무쳐 먹는다. 서대회무침을 주문하면 밥이 함께 나오는데, 커다란 대접에 밥과 회무침을 넣고 참기름을 둘러 비비면 별미가 따로 없다. 여수연안여객선터미널 앞과 좌수영음식문화거리에 서대회를 잘하는 집이 있다.

여수식 장어탕과 장어구이는 모두 붕장어를 쓴다. 장어탕은 장어 뼈를 오래 끓인 국물에 갖은 양념, 숙주, 양배추를 넣어 시원하고 칼칼하다. 장어구이는 재료 본연의 맛을 살린 소금구이와 달착지근한 고추장 양념구이가 있다. 갯장어를 사용하는 샤부샤부는 5월 초부터 맛볼 수 있고, 여름철 보양식으로 귀한 대접을 받는다. 촘촘하게 칼집을 넣은 갯장어가 끓는 국물에 들어가는 순간 꽃송이처럼 활짝 피어나는데, 이때 얼른 건져 부추 양파 등과 함께 먹는다. 여수 국동항에서 여객선으로 5분 거리인 경도에 갯장어 샤부샤부를 하는 집이 많다.

● 식당 정보(지역번호 061)

삼학집, 서대회무침과 갈치구이, 여수시 이순신광장로, 662-0261

갯마을장어, 장어숯불구이와 장어탕, 여수시 봉산남4길, 643-2477

자연횟집, 갯장어샤부샤부, 여수시 대경도5길, 666-3236

야간 치맥로드 대구 평화시장 닭똥집 골목

대구광역시 동구 최고의 별미 닭똥집 튀김.한국관광공사제공
대구광역시 동구 최고의 별미 닭똥집 튀김.한국관광공사제공

대구는 납작만두, 막창, 매운 갈비 등 독특한 음식이 많다. 동구 지역에서 눈에 띄는 것은 튀김똥집이다. 닭 모래주머니인 닭똥집은 보통 구워서 기름장에 찍어 먹는데, 대구에서는 치킨처럼 튀긴 다음 양념까지 입혀 먹는다. 평화시장 닭똥집 골목은 ‘치맥로드’라고도 불린다. 저렴한 가격으로 푸짐하게 즐길 수 있어 대학생과 직장인, 여행객의 입맛까지 사로잡는다.

닭똥집은 쫄깃한 맛이 핵심인데, 튀겨서 고소한 맛을 더하고 양념에 버무리면 양념치킨 과는 또 다른 맛을 즐길 수 있다. 튀김똥집과 양념똥집 외에 간장똥집, 찜닭, 양념치킨, 프라이드치킨 등 다양한 닭 요리도 맛볼 수 있다. 평화시장은 골목이 네댓 갈래라 입구도 여러 군데다. 낮보다는 저녁에 가야 치맥로드 특유의 활기찬 분위기를 즐길 수 있다.

●식당 정보(지역번호 053)

똥집나이트, 튀김똥집, 동구 아양로7길, 951-9494

평화통닭, 튀김똥집, 동구 아양로9길, 958-0816

설악의 봄을 담은 산나물과 학사평 순두부

강원 속초 점봉산산책식당 산채 상차림.한국관광공사제공
강원 속초 점봉산산책식당 산채 상차림.한국관광공사제공

속초 설악지구의 ‘점봉산산채식당’은 참나물, 곰취, 고려엉겅퀴(곤드레나물), 단풍취 등 산나물로 식욕을 자극한다. 아까시꽃, 진달래, 다래, 오디 등은 산야초 효소로 새콤달콤한 맛을 더하고, 나물류는 소금을 살짝 뿌리고 참기름이나 들기름으로 가볍게 양념한다. 고유의 향을 해치는 화학조미료와 파, 마늘은 사용하지 않는다. 상에 차려지는 산나물은 30여 가지. 계절에 따라 종류가 다르지만 가짓수는 변함 없다.

설악산 울산바위를 배경으로 들어선 학사평 콩꽃마을에는 순두부 식당이 80여 곳이다. 매일 아침 잘 불린 국산 콩으로 순두부를 만든다. 학사평 순두부는 바닷물을 간수로 사용해 부드럽고 몽글몽글한 식감과 짭짤한 맛이 특징이다. 양념간장을 적게 넣어야 담백하고 고소한 맛이 제대로 느껴진다. 칼칼한 맛을 좋다면 바지락 씹히는 맛이 좋은 얼큰이 순두부가 제격이다.

●식당 정보(지역번호 033)

점봉산산채식당, 산나물 요리, 속초시 이목로, 636-5947,

김영애할머니순두부, 순두부, 속초시 원암학사평길 635-9520

김정옥할머니순두부 본점, 순두부, 속초시 원암학사평길, 638-9877

옛날할머니순두부, 순두부, 속초시 원암학사평길, 636-8641

단군의 후예, 단양의 마늘 음식

충북 단양 전원의 한우마늘떡갈비와 마늘솥밥.한국관광공사제공
충북 단양 전원의 한우마늘떡갈비와 마늘솥밥.한국관광공사제공

충북 단양 읍내에는 다양한 마늘 음식을 내는 집이 즐비하다. ‘전원회관’의 한우마늘떡갈비는 숙성시킨 한우에 단양마늘, 부추, 표고버섯을 넣어 만든다. 주문이 들어오는 대로 석쇠에 구워 상에 올린다. 한우의 담백한 맛에 부추와 표고버섯, 마늘 향이 진해서 느끼하지 않다.

1일과 6일에 열리는 오일장인 단양구경시장에도 마늘로 만든 먹거리가 지천이다. 마늘만두와 마늘순대, 흑마늘로 만든 닭강정이 대표적이다. 마늘만두는 돼지고기 등심과 부추, 양배추 등의 재료를 사용한다. 만두피도 찹쌀과 녹말을 섞어 쫄깃하다. 핵심은 직접 만든 마늘기름이 들어간다는 점이다. 마늘기름은 강한 마늘 맛 대신 감칠맛을 낸다. 새우, 떡갈비, 김치 등 세 가지 만두를 판매하는데, 새우마늘만두는 중국 음식 딤섬에서 착안했다. 주말에는 오후 2∼3시면 동난다고 하니 서두르는 것이 좋다. 흑마늘닭강정도 인기다. 흑마늘 소스로 버무린 닭강정과 맥주 한 잔은 단양을 대표하는 ‘치맥’이다.

●식당 정보(지역번호 043)

전원회관, 한우마늘떡갈비과 마늘솥밥, 단양읍 중앙1로, 423-3131

단양마늘만두, 마늘만두, 단양구경시장 내, 423-0955

원주닭집, 흑마늘닭강정, 단양구경시장 내, 422-2758

옥천 올갱이국
옥천 올갱이국
포항 죽도시장 물회
포항 죽도시장 물회
대구 닭똥집 골목의 찜닭
대구 닭똥집 골목의 찜닭
남원 지리산고원 흑돼지
남원 지리산고원 흑돼지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