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도요타 상반기 325억엔 영업적자
알림

도요타 상반기 325억엔 영업적자

입력
2011.11.08 17:34
0 0

도호쿠(東北部)대지진과 엔고, 태국 홍수라는 3재(災) 앞에 도요타가 다시 무릎을 꿇었다.

도요타는 8일 올해 상반기(일본식 회계년도 기준으로 4~9월) 325억엔의 영업 적자를 냈다고 발표했다. 미 금융위기로 인한 생산 판매 감소로 고전하던 2009년 이후 2년 만에 적자로 돌아선 것. 지난해 같은 기간엔 3,231억엔 흑자였다. 올 상반기 매출은 17% 감소한 8조159억엔, 세계 판매는 지난해 동기보다 19% 감소한 302만600대였다. 일본 국내 판매가 27% 줄었고, 북미와 유럽 판매도 부진했다.

업계에서는 3월 발생한 동일본 대지진으로 부품 공급 망이 끊기면서 생산과 판매에 차질을 빚은데다 유례를 찾기 힘든 엔고까지 겹친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도요타는 동일본대지진에 따른 판매 부진으로 2,200억엔, 엔고로 인해 1,300억엔의 영업이익 감소효과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게다가 4,500억엔 흑자로 예상했던 올 회계연도(2011년 4월~2012년 3월) 전체의 영업 이익 전망을 포기했다. 오자와 아키라 도요타 부사장은 "태국 홍수로 인한 서플라이체인(부품망) 차질로 인해 피해 상황 파악이 어려워 발표를 미룬다"고 전했다.

박상준기자 buttonpr@hk.co.kr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