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세계관광기구 총회 한국서 열린다
알림

세계관광기구 총회 한국서 열린다

입력
2009.10.08 01:47
0 0

유엔 세계관광기구(UNWTO)의 2011년 총회가 한국에서 개최된다. 한국은 2001년 총회를 일본과 공동 개최한 적이 있으나 단독 개최는 처음이다.

UNWTO는 7일 오후 카자흐스탄 수도 아스타나에서 열린 18차 총회 본회의에서 2011년 열리는 차기 총회 개최국으로 한국을 확정했다.

UNWTO는 1975년 설립돼 2003년부터 유엔의 관광 분야 특별기구로 편입된 국제기구다. 격년제로 열리는 이 기구의 총회는 세계 최대 규모의 관광 분야 장관급 국제회의다.

총회가 열리면 정부 대표단뿐 아니라 항공사 여행사 대표와 관광학계 전문가, 여행 전문 저널리스트 등 1,500여명이 내한하기 때문에 한국 관광의 매력을 세계에 알릴 수 있고, 관광 수요도 창출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총회의 부가가치 유발 효과가 150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문화부는 "2010~2012년 '한국 방문의 해'에 맞춰 총회가 개최돼 한국 관광을 전 세계에 홍보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로 활용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이성원 기자 sungwon@hk.co.kr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