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박찬호, 소득세 51억 낸다
알림

박찬호, 소득세 51억 낸다

입력
2002.04.17 00:00
0 0

미 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의 박찬호(29)가 지난 해 소득세로 396만달러(약 51억4,800만원)를 낼 것으로 보인다. 2001년 소득세 신고마감일인 16일(한국시간) 텍사스 지역신문 ‘스타 텔레그램’은 메이저리거들의 세금과 관련된 특집기사를 내보냈다.기사에 따르면 박찬호와 비슷한 조건(부양가족이 없는 미혼)인 텍사스 레인저스의 알렉스 로드리게스에 적용될 소득세율은 대략 39.6%. 지난 해 박찬호는 LA 다저스에서 받은 연봉 990만달러와 내셔널리그 올스타 선정 보너스 10만달러 등 1,000만달러(약 130억원)의 수입을 올렸기 때문에 소득세는 396만달러라는 계산이 나온다.

알링턴=장윤호특파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