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NBA/조던의 워싱턴, 시카고 꺾어
알림

NBA/조던의 워싱턴, 시카고 꺾어

입력
2000.04.15 00:00
0 0

마이클 조던이 공동 구단주를 맡고 있는 워싱턴 위저즈가 조던의 친정팀 시카고 불스를 울렸다.워싱턴은 14일(한국시간) 열린 99-2000 미 프로농구(NBA) 원정경기서 리차드 해밀턴이 생애 최고득점인 26점을 뽑아내는 원맨쇼를 펼친 끝에 시카고를 109-103으로 꺾었다.

이날 시카고의 패배는 루키 엘톤 브랜드의 ‘최고의 밤’을 망쳐놓았다. 브랜드는 생애 최고의 득점인 44점(12리바운드)을 뽑아내 1998년 4월18일 은퇴한 마이클 조던(44점)이후 처음으로 40점이상을 뽑은 선수가 됐지만 팀의 패배로 빛이 바랬다. 브랜드의 종전 최고득점은 2월24일 인디애나 페이서스전에서 뽑은 38점. 또 브랜드는 14개연속 슛을 성공시켜 클렘 하스킨이 갖고 있던 팀 기록(11개)을 깨기도 했다.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는 지난 해 챔피언 샌안토니오 스퍼스를 93-77로 대파했고, 휴스턴 로케츠는 댈러스 매버릭스에 111-102로 이겼다.

◇14일 전적

워싱턴 109-103 시카고

포틀랜드 93-77 샌안토니오

휴스턴 111-102 댈러스

새크라멘토 130-107 골든스테이트

여동은기자

deyuh@hk.co.kr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