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슈퍼루키' 웸반야마, 신인 최초로 NBA 올 디펜시브 퍼스트팀 선정
알림

'슈퍼루키' 웸반야마, 신인 최초로 NBA 올 디펜시브 퍼스트팀 선정

입력
2024.05.22 09:24
0 0
미국프로농구(NBA) 샌안토니오의 빅토르 웸반야마가 2023년 10월 25일 2023~24시즌 NBA 정규리그 댈러스와의 홈 경기에서 블록슛을 하고 있다. 샌안토니오=AP 연합뉴스

미국프로농구(NBA) 샌안토니오의 빅토르 웸반야마가 2023년 10월 25일 2023~24시즌 NBA 정규리그 댈러스와의 홈 경기에서 블록슛을 하고 있다. 샌안토니오=AP 연합뉴스

미국프로농구(NBA) 샌안토니오의 빅토르 웸반야마가 신인 선수로는 처음으로 리그 최고 수비수들로 구성되는 '올 디펜시브 퍼스트팀'에 뽑혔다.

NBA 사무국은 22일(한국시간) 웸반야마가 99표 중 98표를 받아 2023~24시즌 최고 수비팀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웸반야마와 함께 올 디펜시브 퍼스트팀에 뽑힌 선수들은 뤼디 고베르(미네소타 팀버울브스) 뱀 아데바요(마이애미 히트) 허브 존스(뉴올리언스 펠리컨스) 앤서니 데이비스(LA 레이커스)다.

역대 NBA 시즌에서 신인선수가 '올 디펜시브 세컨드팀'에 선정된 경우는 있었지만, 퍼스트팀에 뽑힌 건 웸반야마가 처음이다. 팀 덩컨(1998년) 데이비드 로빈슨(1990년) 마누트 볼(1986년) 하킴 올라주원(1985년) 카림 압둘 자바(1970년)가 신인 시절 세컨드팀에 뽑혔다.

이달 7일 만장일치로 이번 시즌 최고의 신인 선수로 뽑히기도 했던 웸반야마는 이로써 다시 한 번 자신의 재능을 인정 받았다. 프랑스 출신의 웸반야마는 정규리그 71경기에서 평균 21.4점 10.6 리바운드 3.9 어시스트 3.6 블록슛 1.2 스틸을 기록했다.


박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