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대장개미' 귀환에 열광한 개미들… '밈 주식' 게임스톱 70% 폭등
알림

'대장개미' 귀환에 열광한 개미들… '밈 주식' 게임스톱 70% 폭등

입력
2024.05.14 09:35
수정
2024.05.14 09:36
0 0

2021년 게임스톱 사태 주도한 키스 질
3년 만 엑스 복귀에 '밈 주식' 주가 급등

미국 비디오게임 업체 게임스톱 간판이 1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州) 로스앤젤레스의 한 지점에 걸려 있다. 로스앤젤레스=EPA 연합뉴스

미국 비디오게임 업체 게임스톱 간판이 1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州) 로스앤젤레스의 한 지점에 걸려 있다. 로스앤젤레스=EPA 연합뉴스

2021년 게임스톱 사태의 중심에 있던 '밈(meme·온라인 유행) 주식' 게임스톱 주가가 13일(현지시간) 70% 넘게 폭등했다. 2021년 미국 뉴욕증시에서 공매도 세력에 맞서 '개미(개인 투자자)들의 반란'을 이끈 개인 투자자가 3년 만에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모습을 비친 여파다.

미국 AP통신에 따르면, 이날 뉴욕증시에서 비디오게임 유통업체 게임스톱 종가는 전 거래일 대비 74.4% 급등한 30.45달러를 기록했다. 게임스톱 주가는 장중 한때 전 거래일보다 119% 상승한 38.2달러까지 오르기도 했다. 이날 또 다른 밈 주식 영화관 체인 AMC 엔터테인먼트도 전 거래일 대비 78.4% 오른 5.19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AMC와 게임스톱은 2021년 1월 공매도 세력에 맞서 개인 투자자들이 집중 매수해 주가를 올린 종목이다. 이들이 급등한 건 당시 게임스톱 매수 운동을 이끈 키스 질, 일명 '로어링 키티(roaring kitty·포효하는 고양이)'가 엑스(X)에 다시 모습을 드러내서다.

2021년 게임스톱 사태를 이끈 개인투자자 키스 질(계정명 '로어링 키티')이 13일 엑스(X)에 올린 게시글. 질 X 캡처

2021년 게임스톱 사태를 이끈 개인투자자 키스 질(계정명 '로어링 키티')이 13일 엑스(X)에 올린 게시글. 질 X 캡처

2021년 6월 새끼고양이가 잠드는 영상을 마지막으로 활동을 접은 질은 이날 약 3년 만의 게시물로 복귀를 알렸다. 그는 별말 없이 뒤로 기댔던 남성이 집중하는 듯 앞으로 상체를 숙이는 그림을 올려 공백을 깼다. 이후 질은 '앞으로 바쁜 몇 주가 될 거야, 형제여'라는 드라마 대사가 담긴 영상 등을 별다른 설명 없이 연달아 올렸다. 이에 열광한 개미들이 게임스톱, AMC를 사들이며 두 종목 주가가 요동쳤다.

게임스톱 사태는 2021년 초 레딧 월스트리트베츠 토론방을 중심으로 뭉친 미국 개인 투자자들이 월가 기관투자자 공매도에 대항해 게임스톱 주식을 집중 매수하며 시작됐다. 당시 게임스톱 주가가 한때 2,000% 가까이 폭등하면서 공매도에 나섰던 멜빈 캐피털은 큰 손실을 보고 펀드를 청산하기도 했다.

김나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