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우혜림·황찬성 '홍콩이 있다', '카지노' 감독의 판타지 로맨스 어떨까 [종합]

알림

우혜림·황찬성 '홍콩이 있다', '카지노' 감독의 판타지 로맨스 어떨까 [종합]

입력
2023.11.23 12:35
0 0

23일 진행된 '내 안에 홍콩이 있다' 쇼케이스
우혜림·황찬성 매력 표현 위해 노력한 강윤성 감독

우혜림(왼쪽)과 황찬성이 '내 안에 홍콩이 있다'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뉴스1

우혜림(왼쪽)과 황찬성이 '내 안에 홍콩이 있다'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뉴스1

'카지노' 강윤성 감독과 배우 우혜림 황찬성이 '내 안에 홍콩이 있다'를 통해 만났다. 힘을 모은 세 사람은 몽환적인 분위기의 판타지 로맨스 작품을 탄생시켰다.

23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내 안에 홍콩이 있다'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강윤성 감독과 우혜림 황찬성이 참석했다.

강 감독과 우혜림 황찬성은 홍콩을 모티브로 단편 영화를 만드는 프로젝트에 한국 대표로 나서 작품을 완성했다. '내 안에 홍콩이 있다'는 어느 날 느닷없이 잠옷 차림으로 홍콩에 떨어진 혜림이 기억을 더듬어 한 가게를 찾아가고 그곳에서 첫사랑 찬성을 만나지만 무슨 짓을 해도 현실로 돌아갈 수 없어 최후의 수단을 시도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강 감독은 디즈니플러스 '카지노'로 큰 사랑을 받은 후 '내 안에 홍콩이 있다'를 통해 대중을 만나게 됐다. 그는 "(홍콩을 모티브로 단편 영화를 만드는) 이 프로젝트는 코로나19 이전에 제안을 받았다. 코로나19 때문에 계속 연기됐다가 올해 1월에 촬영하게 됐다"고 말했다.

강윤성 감독이 '내 안에 홍콩이 있다'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뉴스1

강윤성 감독이 '내 안에 홍콩이 있다'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뉴스1

우혜림과 황찬성은 강 감독을 향한 깊은 신뢰를 내비쳤다. 우혜림은 "감독님과 함께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고 밝혔다. "어린 시절 살았던 홍콩에서 촬영했다는 게 의미 있는 포인트였다"는 말로 만족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황찬성은 강 감독과 함께 작업할 수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장르, 시나리오를 알게 되기 전부터 출연을 결심했다고 알렸다. 황찬성이 촬영 현장에서 바라본 강윤성은 존중을 많이 해주는 감독이었다.

강 감독은 장소와 우혜림 황찬성으로부터 스토리의 영감을 얻었다. "판타지 로맨스를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있었다. 홍콩이라는 장소는 정해져 있었다"는 게 강 감독의 설명이다. 그는 "두 배우분이 (출연하기로) 정해지고 난 뒤에는 이분들의 배경을 갖고 이야기를 쓰고 싶었다. 어떻게 살았는지, 어떤 관계였는지 여쭤봤다"고 밝혔다. 우혜림 황찬성의 실제 모습을 담은 캐릭터와 배경을 통해 두 사람의 매력을 최대한 표현하고 싶었다고도 했다.

강윤성 감독과 우혜림 황찬성(왼쪽부터 차례로)이 '내 안에 홍콩이 있다'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뉴스1

강윤성 감독과 우혜림 황찬성(왼쪽부터 차례로)이 '내 안에 홍콩이 있다'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뉴스1

홍콩의 아름다운 모습은 작품의 볼거리 중 하나다. 강 감독은 홍콩에 처음 갔을 때 많은 사람들을 보고 활동적인 인상을 받았다고 했다. 황찬성은 홍콩의 유명한 장소를 보면서 연예인을 본 듯한 느낌이 들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우혜림은 촬영 중 경험을 떠올렸다. 그는 "초반에 내가 맨발로 택시 타는 장면이 있지 않나. 택시를 잡았는데 실제 택시가 왔다. 진짜 탈 뻔했다. 스태프들이 안된다고 해서 실제 택시가 내 앞에 있었던 거였다"고 밝혔다.

작품에는 제작진과 배우들의 노력이 아낌없이 담겼다. 우혜림은 얇은 옷을 입고 배 장면을 촬영할 때 추웠다고 털어놨다. 강 감독 역시 "추웠던 게 기억에 남는다"면서 "혜림씨를 바라보면서 빨리 끝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황찬성은 '내 안에 홍콩이 있다'가 열정과 재미를 함께 담아 찍은 영화라면서 작품에 대한 애정과 자신감을 동시에 드러냈다.

우혜림과 황찬성의 달콤한 케미스트리가 담긴 '내 안에 홍콩이 있다'는 CJ ENM 채널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