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서울드라마어워즈' 최민식·'카지노', 나란히 골든버드 수상 영예
알림

'서울드라마어워즈' 최민식·'카지노', 나란히 골든버드 수상 영예

입력
2023.09.21 19:45
0 0

제18회 '서울드라마어워즈' 개최
최민식, 드라마 '카지노'로 수상
연출자 강윤성 감독도 함께 영예

배우 최민식이 2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홀에서 열린 서울 국제 드라마어워즈 2023에 참석했다. 뉴스1

배우 최민식이 2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KBS홀에서 열린 서울 국제 드라마어워즈 2023에 참석했다. 뉴스1

'2023 서울드라마어워즈' 최민식과 강윤성 감독이 '카지노'로 겹경사를 맞이했다.

2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2023 서울드라마어워즈'가 개최됐다. '서울드라마어워즈'는 한국방송협회와 사단법인 서울드라마어워즈 조직위원회에서 주최하는 국제 드라마 시상식으로, 지난 2005년 드라마 단일 시상식으로는 세계 최초로 기획된 행사다. 올해로 18회를 맞이했다.

이날 최민식은 '카지노'로 국제 초청 골든버드 개인상을 수상했다. '카지노'는 돈도 빽도 없이 필리핀에서 카지노의 전설이 된 남자 차무식(최민식)이 살인사건에 휘말리면서 인생의 벼랑 끝 목숨 건 최후의 베팅을 시작하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2017년 700만 관객을 동원한 '범죄도시' 강윤성 감독의 첫 OTT 도전작이다.

최민식은 기쁨을 감추지 못하며 "같이 땀을 흘린 동료들이 생각난다. 상을 받아 행복하지만 동료들에게 돌리고 싶다. 징글징글한 더위와 엄청난 분량을 소화해내느라 불철주야 몸을 희생했던 '카지노' 스태프들, 강윤성 감독을 비롯한 전 연기자들. 그분들에게 이 영광을 돌리고 싶다"고 말했다.

작품상도 '카지노'에게 돌아갔다. 연출과 각본을 맡은 강윤성 감독도 트로피를 들고 "최민식 선배님이 상을 탔다는 것에 감격을 받았다. 선배님이 저희 작품을 하면서 힘든 시간을 보냈다. 물리적으로 시간도 짧았다. 그런 것을 잘 극복하셨다. 너무 벅차다"면서 "이렇게 큰 상을 주신 분들에게 너무나 감사드린다. 마찬가지로 저희 작품에 처음부터 끝까지 최선을 다 해 노력한 분들과 디즈니플러스, 배우, 스태프들에게 모든 영광을 돌린다"고 전했다.

우다빈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