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남태현 "여성 편력에 마약·음주운전…나는 쓰레기"
알림

남태현 "여성 편력에 마약·음주운전…나는 쓰레기"

입력
2023.09.19 16:22
0 0

그룹 위너 출신 남태현, 유튜브로 심경 고백
"마약과 음주운전, 엄마 미안해"

필로폰 투약 혐의로 재판을 앞둔 가수 남태현의 근황이 화제다. 유튜브 영상 캡처

필로폰 투약 혐의로 재판을 앞둔 가수 남태현의 근황이 화제다. 유튜브 영상 캡처

필로폰 투약 혐의로 재판을 앞둔 가수 남태현의 근황이 화제다.

지난 14일 남태현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근황과 함께 마약 투약으로 얼룩진 자신의 인생을 돌아봤다.

공개된 영상에서 남태현은 "난 남태현이다. 나는 가수다. 하지만 그전에 인성은 개나 줘버렸고, 심한 여성 편력에 음악 한답시며 깝치며, 음주에 마약까지 접한 쓰레기"라고 자조적인 태도를 보였다.

이어 "내가 나를 봐도 비호감이다. 그런 나로 사는 나도 참 고통스럽긴 하다. 어떠한 핑계도 대지 않는다. 죄송하다. 나를 믿어준 내 팬들에게 너무나도 죄송하고, 나와 조금이라도 연이 닿은 모든 분들께 죄송하다"면서 "엄마, 미안해"라고 심경을 밝혔다.

그러면서 남태현은 "누가 내 멱살 잡고 이렇게 살라고 협박하지 않았다. 다 내 선택이고 나는 내 선택에 책임을 지기 위해 아직 살아 있다"고 자신을 향한 부정적인 여론에 대해 인정하는 모습을 드러냈다. 급기야 극단적인 선택까지 떠올렸다는 남태현은 "비겁하지 않나. 나로 인해 상처 받은 사람들이 내가 죽으면 용서해주나. 없던 일이 될까. 아닐 것 같다"고 말했다.

최근 마약을 끊기 위해 재활센터에 입소했다는 근황을 전한 남태현은 "일단 살아서 내 힘이 닿는 데까지 열심히 노력하고 반성하겠다"면서 "각박한 세상을 살아가는 모든 이들이 나 같은 선택을 하지 않게 하기 위해, 조금이라도 힘을 보태는 것, 다 해보고 그래도 안되면 그때 죽어도 늦지 않다"라고 돌아봤다.

남태현의 마약 중독으로 인한 고충 토로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7월 방송된 '추적 60분'에서 남태현은 연예계 생활 속 의료용 약물 남용이 마약 투약으로 이어졌다면서 생활고를 밝힌 바 있다.

한편 남태현의 마약 투약은 '하트시그널3' 출신 서민재의 폭로로 세간에 알려졌다. 남태현과 서민재는 내달 19일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법정에 선다. 뿐만 아니라 남태현은 음주운전 혐의로 3월 검찰에 송치됐다.

우다빈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