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알림

"맞춤형 명상 교육 전파, 현대인 스트레스 개선에 도움을 주고 싶어요"

입력
2023.09.20 09:51
0 0

[소상한 토크 #35] 전문 지식을 토대로 새로운 시장을 만드는 소상공인

편집자주

600만 소상공인 시대, 소상공인의 삶과 창업에 대한 이야기를 전합니다.

현대인의 고질적인 문제인 스트레스. 명상이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들이 이어지면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한국명상교육진흥원은 전문가가 직접 명상에 대해 소개하고 교육하는 소상공인이다. 개인과 기업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전문 강사를 양성하는 등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며 명상의 중요성과 그 효과를 알리고 있다.

정민선 대표. 한국명상교육진흥원 제공

정민선 대표. 한국명상교육진흥원 제공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한국명상교육진흥원 정민선 대표입니다. 서울불교대학원대학교에서 명상학 석박사를 마치고, 현재는 동국대학교 부디스트비즈니스학과에서 박사과정을 밟고 있습니다. 한국명상교육진흥원은 기본적으로 명상 교육을 특화한 회사이지만, 교육뿐 아니라 명상과 관련한 모든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공간이나 콘텐츠 등 만물에 명상을 입히는, 즉 명상을 블렌딩하는 회사라고 (외부에) 소개하고 있습니다."

-명상 교육이 필요한 이유가 뭔가요?

"누구나 알지만, 어느 누구도 정확하겐 알지 못하는 분야가 바로 명상이라고 생각합니다. 명상의 종류는 무척 다양합니다. 사람마다 가지고 있는 심리적인 문제나 성향이 모두 다르죠. 조직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그 집단이 추구하는 목적과 문화 등에 따라 명상의 순서와 빈도, 강도를 모두 조정해야 합니다. 전문 교육기관의 지도는 그래서 필요합니다. 우리는 각 개인과 조직마다의 특성을 고려해 교육을 설계하는 것에 특화되어 있다고 자부하고요. 우리는 미리 짜인 프로그램을 반복하는 게 아니라, 고객 의뢰를 토대로 (심층 상담을 거쳐) 매번 새롭게 프로그램을 구조화해 진행합니다."

명상 교육을 진행하는 모습. 한국명상교육진흥원 제공

명상 교육을 진행하는 모습. 한국명상교육진흥원 제공

-언제부터 명상에 관심을 가지셨나요? 창업까지 하게 된 동기도 궁금합니다.

"명상 후 심신이 편안해지는 경험을 하고 나서 자연스럽게 관련 학문에도 관심을 갖게 됐습니다. 명상에 대해 공부하다 보니 명상을 안내하는 일은 매우 신중해야 하며, 체계적으로 관련 지식을 쌓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박사과정까지 하게 됐고, 박사과정 중 직접 수업을 진행하며 창업을 꿈꾸기 시작했어요. 첫 수업이 간호과 학생을 대상으로 한 집단 명상 수업이었어요. 당시 간호사 집단의 이른바 '태움 문화'에 대한 언론 보도가 이어지던 시기였어요. 200명 정도의 간호사와 함께 수업을 진행했는데, 그들이 호흡을 고르며 편안해지는 모습이 잊히지 않더라고요. 그 후엔 문화체육관광부의 자살예방공모전에 참여, 자살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한 명상프로그램을 출품하며 최우수상을 받았어요. 수상 후 실제로 8주간 그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참가자들이 점점 나아지는 모습을 보며 '명상을 사람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리자' '업으로 삼아보자'는 생각을 본격적으로 하게 됐습니다."

-수익구조는 어떻게 되나요?

"크게 네 가지로 분류할 수 있을 것 같아요. 먼저 교육입니다. 개인부터 기업까지 명상과 관련한 모든 교육을 진행합니다. 두 번째는 전문 강사 육성입니다. 우리 회사에서 전문자 과정을 거친 분들을 명상 교육에 투입하며 시너지를 내고 있습니다. 세 번째는 명상 관련 콘텐츠 및 프로젝트 자문입니다. 최근엔 디지털테라피 분야에서 의뢰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명상 도구를 개발해 판매도 하고 있습니다."

-꾸준히 의뢰가 들어오는 비결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단발성 의뢰로 시작해 연단위 교육이나 자문, 또는 프로젝트로 연결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또, 프로그램에 직접 참여하신 분들의 후기를 보고 연락도 많이 주시곤 합니다. 마케팅이나 홍보를 전혀 하지 않았는데도 입소문으로, 또는 소개를 받아 과정에 참여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기억에 남는 프로그램이나 에피소드가 있나요?

"CEO를 대상으로 한 교육이 기억에 남습니다. 당연한 이치지만, CEO들이 받는 중압감이나 스트레스가 정말 상당함을 다시 느꼈어요. 사회적으로 많이 알려진 분들이다 보니 처음에는 본인 이야기 하기를 많이 꺼려하시다가도, 3~4회 차 정도 교육을 진행하다 보면 본인이 먼저 고민이나 자신의 이야기를 털어놓곤 합니다. 교육을 받은 후 직원 복지를 위해 프로그램을 의뢰하기도 했고요. 몇 번의 CEO 명상 교육을 진행하며 CEO 특화 프로그램을 만들어보면 좋겠다는 생각 또한 하게 됐습니다."

맞춤형 명상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한국명상교육진흥원. 한국명상교육진흥원 제공

맞춤형 명상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한국명상교육진흥원. 한국명상교육진흥원 제공

-창업을 통해 이루고 싶은 가치가 있다면요?

"명상 교육이라는 새로운 분야를 대중에게 알리는 한편, 명상은 전문가에게 교육받아야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알리고 싶습니다. 명상 전문가에게 가장 중요한 건 본인이 평정심을 잘 유지하며 명상을 안내하는 겁니다. 인지적인 이해와 신체적 경험이 융합돼야 명상에 들 수 있는데, 잘 훈련된 전문가가 교육생 개인의 특성을 면밀히 파악해 그 사람에 맞는 적절한 명상을 안내하는 게 가장 중요합니다."

-앞으로의 목표는 무엇인가요?

"아직 구상 단계지만, 단기적인 목표는 템플스테이와 연결하는 명상 플랫폼 구현입니다. 관련해 디지털 테라피 서비스에 대한 특허도 출원했습니다. 자신에게 맞는 프로그램과 전문가, 그리고 공간을 매칭해 주는 플랫폼인데요. 초반에는 템플스테이를 위주로 전개할 계획입니다. 미국은 스트레스 클리닉이 대중화돼 있는데, 그 클리닉에서 주로 명상을 많이 활용합니다. 우리나라에선 명상에 대한 접근이 다소 어렵습니다. 명상 클리닉으로 자신의 심리적, 육체적 상태를 개선할 수 있다는 인식을 확산시키는 것 역시 목표 중 하나입니다. 그 과정에서 우리 회사가 신뢰받는 교육 기관이 됐으면 하고, 향후에는 프랜차이즈로 확장해 나가면 더욱 좋겠습니다."

장은진 창업 컨설턴트 ari.maroon.co@gmail.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