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인피니트 "완전체 컴백, 데뷔 때보다 간절했다"

알림

인피니트 "완전체 컴백, 데뷔 때보다 간절했다"

입력
2023.07.31 17:05
0 0
인피니트는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더리버사이드호텔에서 미니 7집 '13egin(비긴)'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인피니트컴퍼니 제공

인피니트는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더리버사이드호텔에서 미니 7집 '13egin(비긴)'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인피니트컴퍼니 제공

그룹 인피니트가 5년 만의 완전체 컴백을 맞아 벅찬 소감을 전했다.

인피니트는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더리버사이드호텔에서 미니 7집 '13egin(비긴)'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비긴'은 2018년 발매한 정규 3집 '탑 시드(TOP SEED)' 이후 5년여 만에 완전체로 발매하는 새 앨범으로, 올해 데뷔 13주년을 맞은 인피니트의 '또 다른 시작'을 알리는 의미를 담았다.

이날 남우현은 "정말 손꼽아왔던 시간이다. 드디어 오늘 그 시간에 제가 와 있다"라고 소감을 전한 뒤 "정말 저는 인피니트라는 그룹을 사랑한다. 자부심도 있고, 자신도 있다. 정말 열심히 컴백을 준비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성열은 "긴장을 많이하면 잠을 잘 못 자는 스타일인데 오늘도 너무 긴장이 돼서 잠을 거의 못 잤다"라고 오랜만의 컴백에 떨리는 마음을 드러냈고, 김성규는 "오랜만에 멤버들과 함께 활동할 생각에 너무 신나고 재미있다"라며 완전체 활동 재개에 대한 반가움을 전했다.

김성규는 "최초로 저희가 콘셉트부터 안무까지 모든 것을 결정해서 만든 앨범이라 그 점이 쉽지만은 않았던 것 같다. 다들 굉장히 바빴는데도 앨범 기획 단계에서부터 직접 데모곡을 듣고 투표를 해서 수록될 곡들을 정하는 등 많은 공을 들였다. 쉽지만은 않은 준비였지만 그만큼 더 뿌듯하다"라며 새 앨범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컴백에 임하는 마음가짐 역시 이전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간절했다는 멤버들이다. 장동우는 "데뷔 초 때보다도 더 간절했다. 인피니트 컴퍼니라는 회사를 만들고 저희가 앨범 준비의 모든 과정을 스스로 해 나가다 보니까 간절함 자체가 다르고, 뭉클함이 이루 말할 수 없었다. 데뷔 초 때보다 더 열심히 했던 것 같다"라고 강조했다.

인피니트의 새 앨범 '13어게인'은 이날 오후 6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