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진구 "거미 소개로 만난 아내, 사실 내 스타일 아냐" ('미우새')
알림

진구 "거미 소개로 만난 아내, 사실 내 스타일 아냐" ('미우새')

입력
2023.07.07 10:06
0 0
배우 진구가 아내와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SBS 제공

배우 진구가 아내와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SBS 제공

배우 진구가 아내와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오는 9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매 작품마다 임팩트 있는 연기를 펼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진구가 스페셜 MC로 출연해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진구는 자신의 연기 인생에 터닝포인트가 되어준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상사 역할을 맡은 이후 '상남자 병'에 걸린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어디서든 상남자처럼 보여야 한다는 강박에 병원에서 링거를 맞다 혈관이 터져 부풀어 올랐는데도 애써 괜찮은 척하느라 힘들었다는 일화를 공개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가수 거미 덕분에 지금의 아내를 만났다는 진구는 아내를 위한 프러포즈를 무려 6개월간 준비했다며 사랑꾼 면모를 뽐냈다. 프러포즈를 위해 직접 뮤직비디오를 만들고 노래 작사까지 하는 정성을 쏟았다는 진구는 당시 준비했던 노래를 한 소절 선보였는데, 감미로운 노래에 푹 빠진 허경환의 어머니는 "노래도 잘하고 가사도 잘 썼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나 진구는 아내와의 첫 만남 당시를 회상하며 "사실 내 스타일이 아니었다"라는 충격 발언을 던져 모벤져스의 야유를 받았는데, 진구가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 이날 스튜디오에서는 포털 사이트마다 다르게 기재되어 있는 진구의 키를 둘러싼 논란을 해명하기 위해 줄자로 직접 키를 재보는 진풍경이 벌어졌다. 진구는 여유 있게 신발까지 벗으며 검증에 임하는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신동엽은 서장훈에게 "프로필에 2m 7cm라고 나오는데 실제로는 3m라는 설이 있다"라며 장훈의 키도 재어 보았는데, 현장에 있던 모두가 의외의 결과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이어 '리틀 이병헌'으로 불렸던 진구는 수준급의 이병헌 성대모사를 선보이기도 했다. 그는 이병헌 앞에서 직접 성대모사를 선보였는데, 이를 본 이병헌이 "야! 하나도 안 똑같다!"라고 대답했던 당시의 상황까지 그대로 재연해 폭소를 자아냈다.

솔직 담백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배우 진구의 활약은 오는 9일 오후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