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해외여행 다녀온 일가족 태운 승합차, 방호벽 들이받아 2명 숨져
알림

해외여행 다녀온 일가족 태운 승합차, 방호벽 들이받아 2명 숨져

입력
2023.05.08 10:52
0 0

운전사와 80대 남성 숨져
동승자 3명은 부상

8일 오전 경기 의왕시 북의왕 요금소 앞에서 승합차량이 앞부분이 방호벽을 들이 받아 찌그러져 있다. 받경기소방재난본부 제공

8일 오전 경기 의왕시 북의왕 요금소 앞에서 승합차량이 앞부분이 방호벽을 들이 받아 찌그러져 있다. 받경기소방재난본부 제공

해외여행을 다녀온 일가족을 태운 승합차가 콘크리트 방호벽을 들이받아 2명이 숨지고 3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8일 경기 의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0시 7분쯤 의왕시 북의왕 요금소 앞 도로에서 승합차가 방호벽을 들이 받았다. 이 사고로 스타렉스 운전기사 A(68)씨와 조수석에 타고 있던 B(87)씨 등 2명이 숨졌다. 뒷좌석에 타고 있던 B씨 부인 C(81)씨와 B씨 여동생 D(78)씨, D씨 딸 E(47)씨 등 3명은 부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부상자들은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B씨 등은 이날 해외여행을 다녀온 뒤 A씨가 몰던 콜벤 차량을 이용해 인천공항에서 집으로 돌아가던 길이었다. 경찰은 A씨가 북의왕톨 요금소를 빠져 나와 50여m쯤 떨어진 삼거리 교차로에서 좌우로 꺾지 않고 그대로 직진해 방호벽을 들이 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사고 당시 음주상태는 아니었으며, 톨게이트를 빠져 나온 후 브레이크 흔적이 없어 A씨가 초행길에 순간 착오한 것 아닌가 싶다”며 “브레이크 고장 등 차량 결함 여부, 운전자 과실 등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임명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