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리그 34호 골’ 홀란… EPL 단일 시즌 최다골 타이
알림

‘리그 34호 골’ 홀란… EPL 단일 시즌 최다골 타이

입력
2023.05.01 00:49
0 0

맨시티, 풀럼 상대 2-1 승리


맨체스터 시티의 엘링 홀란(왼쪽)이 1일 영국 런던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펼쳐진 2022~23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풀럼전에서 선제골을 터뜨린 후 기뻐하고 있다. 런던=AP 연합뉴스

맨체스터 시티의 엘링 홀란(왼쪽)이 1일 영국 런던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펼쳐진 2022~23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풀럼전에서 선제골을 터뜨린 후 기뻐하고 있다. 런던=AP 연합뉴스

엘링 홀란(맨체스터 시티)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단일 시즌 최다골 타이기록을 세웠다.

홀란은 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2022~23시즌 EPL 34라운드 풀럼전에서 페널티킥 선제골을 터뜨리며 팀의 2-1 승리를 이끌었다.

전반 3분만에 올 시즌 리그 34호 골을 기록한 홀란은 이로써 1993~94시즌 앤디 콜과 1994~95시즌 앨런 시어러(이상 은퇴)와 단일시즌 최다 득점 동률을 이뤘다.

홀란의 기록은 ‘공동 득점 1위’ 이상의 의미가 있다. 콜과 시어러의 기록은 '42경기 체제'에서 작성됐지만, 1995~96시즌부터 현재의'20개 팀·38경기 체제'로 바뀌었기 때문이다. 즉 홀란은 더 적은 경기 수를 뛰면서도 역대 단일 시즌 최다 득점자들과 어깨를 나란히 한셈이다.

홀란의 활약으로 기세를 탄 맨시티는 리그 역전 우승 가능성을 키웠다. 맨시티는 전반 15분 비니시우스의 골로 따라 잡혔지만, 전반 36분 알바레스의 중거리슈팅이 골문 안쪽으로 빨려들어가며 8연승에 성공했다. 11경기 연속 무패 행진을 펼친 맨시티는 승점 76으로 한경기 덜 치른 아스널(승점 75)을 제치고 선두에 올랐다.

박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