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다듀 최자 7월 장가 간다... "떠돌던 날 멈춰 세워"
알림

다듀 최자 7월 장가 간다... "떠돌던 날 멈춰 세워"

입력
2023.02.17 20:52
수정
2023.02.17 21:04
0 0

17일 SNS에 직접 밝혀... 3년 사랑 키운 비연예인 여성과
소속사 "결혼 후에도 음악 활동 지속"

래퍼 최자. 더 밥 스튜디오 영상 캡처

래퍼 최자. 더 밥 스튜디오 영상 캡처

다이나믹 듀오 멤버인 최자(본명 최재호·43)가 7월 결혼한다. 상대는 3년여 동안 사랑을 키워 온 비연예인 여성이다.

최자는 17일 사회관계망서비스에 글을 올려 결혼 소식을 직접 알렸다. 그는 "편해서인지 익숙해서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참 오랜 시간을 혼자 걸어왔고 또 계속 그럴 거라고 믿고 살았는데, 이렇게 정처 없이 떠돌던 저를 멈춰 세운 한 사람을 만났다"며 "이제는 화목한 가정이라는 새로운 목표를 향해 둘이 함께 걸어가려고 한다"고 결혼 소식을 발표했다.

래퍼 최자가 17일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직접 결혼 소식을 알렸다.

래퍼 최자가 17일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직접 결혼 소식을 알렸다.

최자는 예비 신부에 대해 "가까운 지인의 소개로 자연스럽게 만났고 힘들 때나 즐거울 때나 곁에서 절 따뜻하게 바라봐준 순박한 미소가 매력적인 여성"이라고 소개했다. "꾸밈없고 같이 있으면 오랜 친구처럼 편안해서 다소 다이내믹한 제 삶에 포근한 안정감을 더해준다"는 게 그의 말이다.

소속사 아메바컬쳐에 따르면,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된다. 아메바컬쳐 관계자는 "결혼 후에도 최자는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했다. 최자의 동료인 개코는 2011년 결혼했다. 최자는 2000년 힙합그룹 씨비매스로 데뷔한 뒤 2004년부터 개코와 함께 다이다믹듀오로 활동하며 '고백' '출첵' '죽일 놈' '뱀' 등의 히트곡을 냈다.


양승준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