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박수홍♥김다예, 2세 계획 언급..."반반 닮은 딸 낳자" ('편스토랑')
알림

박수홍♥김다예, 2세 계획 언급..."반반 닮은 딸 낳자" ('편스토랑')

입력
2023.01.07 11:14
0 0
박수홍 김다예 부부가 첫 공개 데이트에 나섰다. KBS2 제공

박수홍 김다예 부부가 첫 공개 데이트에 나섰다. KBS2 제공

박수홍 김다예 부부가 첫 공개 데이트에 나섰다. 쏟아지는 사람들의 관심 속 김다예는 남편 박수홍에 대한 애정을 거침없이 드러내며 '잉꼬부부'의 탄생을 알렸다.

6일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박수홍 김다예 부부의 지주도 신혼여행기가 공개됐다.

이날 두 사람은 손을 꼭 잡은 채 제주도 동문시장을 찾았다. 결혼 후 많은 사람들 앞에 서는 것은 처음이라는 두 사람에게 시민들은 "힘내라" "잘 어울린다"며 따뜻한 응원을 전했다.

특히 김다예는 박수홍을 향해 "잘생겼다"고 말한 한 시민을 향해 "우리 남편 잘생겼죠? 제가 외모 보고 만났다"라며 귀여운 농담을 던지기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두 사람은 시장에서 각종 해산물을 구입했다. 살아 있는 것을 잘 만지지 못하는 박수홍과 달리 아내 김다예는 살아 있는 문어를 덥석 잡아 눈길을 끌었다. 김다예가 움직이는 문어를 손에 쥔 채 박수홍을 향해 장난을 치는 모습은 미소를 유발했다.

시장 데이트가 끝날 즈음에는 한 상인이 부부에게 "박수홍씨 힘내세요"라는 메시지를 전해 감동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에 박수홍은 "눈물 나게 감사하다"라고 답했고, 숙소로 돌아온 뒤 아내와 함께 "꼭 행복해지자"라고 재차 다짐했다. 또 김다예는 "여보(박수홍)가 딸 갖고 싶어 했잖아. 여보랑 나 반반씩 닮은 딸 낳자"라고 2세 계획까지 언급하며 눈길을 끌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