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 공주, SM 방문해 현지 사업 논의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사우디 공주, SM 방문해 현지 사업 논의

입력
2022.09.23 10:42
0 0

이성수(맨 오른쪽), 탁영준(맨 왼쪽) SM엔터테인먼트 공동대표가 21일 서울 성동구 SM 사옥에서 사우디아라비아 관광부 차관을 맡고 있는 하이파 빈트 모하메드 알 사우드 공주(왼쪽 두번째), 사우디 관광부 정책 및 기획 담당 이사인 사라 알 사우드 공주(오른쪼 두번째)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SM엔테테인먼트 제공

SM엔터테인먼트는 21일 이성수 탁영준 대표가 서울 성동구 SM 성수 신사옥을 방문한 하이파 빈트 모하메드 알 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공주이자 관광부 차관과 만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양측은 사우디에서 SM의 글로벌 콘서트 브랜드인 SM타운 라이브 개최를 비롯해 사우디 측 제작사와 협업을 통한 영상 콘텐츠와 페스티벌 이벤트 제작, 연중 계속되는 음악 행사와 페스티벌을 개최할 수 있는 공간 조성 등 SM과 사우디가 함께 진행할 문화 산업 프로젝트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이번 만남은 지난 3월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직접 사우디의 리야드를 방문해 하이파 차관을 비롯한 현지의 주요 인사들과 만남을 가진 것을 계기로, SM 사옥을 직접 방문하고 싶다는 사우디 관광부 요청으로 성사됐다. 이날 자리에는 하이파 차관 외에도 사라 알 사우드 공주이자 사우디 관광부 정책 및 기획 담당 이사 등 사우디 관광부 7명과 사우디 관광청 관계자가 참석했다.

SM은 지속적으로 사우디 정부와 현지 사업 협력 방안을 논의해왔다. 이 총괄 프로듀서는 지난 2019년 사우디 엔터테인먼트 도시 건설 사업 ‘키디야 프로젝트’에 아시아 유일 어드바이저로 선정됐고, 올해 3월에는 사우디를 직접 방문해 파이잘 알 이브라힘 기획재정부 장관·하이파 빈트 모하메드 알 사우드 관광부 차관 등 주요 인사를 만나 현지 진출을 논의했다.

8월에는 바데르 빈 압둘라 빈 파르한 알 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문화부 장관이 SM 사옥을 방문해 SM타운 라이브의 사우디 개최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고 이후 이 총괄 프로듀서와 SM이 사우디 투자부와 현지 시장 진출 및 공동 사업 추진을 위한 3자 업무협약(MOU)을 맺기도 했다.


고경석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