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클라운, 5년 만 합의 이혼...뒤늦게 알려진 이유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매드클라운, 5년 만 합의 이혼...뒤늦게 알려진 이유

입력
2022.09.23 09:24
0 0

가수 매드클라운이 결혼 5년 만에 합의 이혼을 했다는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세임사이드컴퍼니 제공

가수 매드클라운이 결혼 5년 만에 합의 이혼을 했다는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매드클라운의 소속사 세임사이드컴퍼니는 22일 "매드클라운과 비연예인 아내가 합의 이혼을 한 것이 맞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매드클라운과 전 부인은 몇 해 전 이미 이혼에 대해 원만히 소통하고 합의해 이혼을 결정한 뒤 별거를 이어왔다. 두 사람은 별거 기간에도 친구처럼 소통하며 서로의 새로운 삶을 응원하고 아이의 양육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내온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사는 "두 사람은 자녀가 어느 정도 상황을 인지할 수 있는 나이가 되기를 기다리며 공식적인 이혼 절차를 미뤄오다가 지난해 비로소 법적인 절차를 진행했다"며 "많은 관심과 걱정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서로 응원하는 두 분을 생각해 주시어 너그러운 마음으로 더 이상의 언급은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고개 숙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매드클라운은 지난 2016년 5월 비연예인인 전 아내와 결혼했고 이듬해 득남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